김지성 기자
등록 :
2013-10-30 10:06

포스코건설, 페이스북 등 SNS로 고객 소통 앞장

‘포스코건설 페이스북’ 커버 모습.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포스코건설은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인 ‘포스코건설 페이스북’이 동종업계 페이스북 중 가장 많은 팬(Fan) 수를 확보했다고 30일 밝혔다.

‘포스코건설 페이스북’은 작년 10월 공식 오픈 이후 1년여 만에 팬 수 1만4000여명을 확보했다. 민원이 잦은 건설업계 특성상 SNS 채널 오픈을 꺼린다는 점을 고려하면 적지 않은 숫자다.

팬 수 증가에는 고객과의 공감 이벤트가 큰 몫을 했다는 게 포스코건설의 설명이다.

실제 작년 말에는 ‘사랑의 연탄나눔’ 행사를 페이스북 이벤트와 연계해 연탄 약 2만2000장을 소외계층에게 전달했다. 또 2월에는 또 다른 SNS 채널인 ‘포스코건설 유튜브’ 도 공식 개설해 높은 호응을 얻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고객이 함께 참여하는 SNS를 통해 고객과 소통하고 신뢰를 구축해 사랑 받는 기업으로 거듭 나겠다”고 전했다.

김지성 기자 kj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