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선민 기자
등록 :
2013-12-19 15:43
관련 태그

#이봉원

#변서은

#SNS

개그맨 이봉원, 변서은 향해 일침 “변 모 꼬라지라는 철딱서니 없는 인간”

개그맨 이봉원, 변서은 향한 일침. 사진=이봉원 페이스북


개그맨 이봉원이 변서은을 향해 일침을 가했다.

18일 이봉원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 “세상이 도대체 어떻게 돌아가는지…변 모 꼬라지라는 보도 듣도 못한 철딱서니 없는 인간이 현직 여성 대통령에게 차마 입에 담을 수도 없는 말을 지껄였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바로 친필 사과문이니 어쩌니 끄적댔지만 도저히 상식을 갖고 사는 인간이라면…내가 다 살이 떨린다”며 “말과 물은 뱉고 쏟아지면 주워 담을 수 없다. 아무리 순간적인 실수라고 변명해도 참을 수 없는 언행이다”고 비난했다.

현재 이봉원은 작성한 글을 삭제 했지만 해당글은 SNS를 통해 급속도로 퍼져나가고 있다.

개그맨 이봉원이 변서은을 향한 일침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봉원, 변서은 향한 일침 맞는 말 아닌가요?” “이봉원씨도 성급하셨네요” “이봉원, 변서은 두 분다 SNS 안하시는게 좋을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변서은은 철도 민영화 의혹을 전하면서 박근혜 대통령을 겨냥해 “걍 언니 돈으로 만들어서 팔라고, 국민 세금으로 만든 걸 왜 팔아. 그렇게 팔고 싶으면 몸이나 팔어”라는 글을 남겨 물의를 일으켰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회관 7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