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이슬 기자
등록 :
2015-05-06 09:20
관련 태그

#체스

#조권

#키

조권·키·신우·켄, 뮤지컬 ‘체스’ 캐스팅… 아이돌★ 총출동 ★6月 개막

사진=뮤지컬 '체스'


그룹 2AM 조권, 비원에이포 신우, 샤이니 키, 빅스 켄이 뮤지컬 ‘체스’에 캐스팅 됐다.

뮤지컬 ‘체스’ 측은 6일 오전 이같이 전하며 “오는 6월 19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고 전했다.

‘체스’는 7월 19일까지 공연되며, 뮤지컬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 ‘에비타’, ‘요셉어메이징’ 등을 작업한 전설적인 뮤지컬 작사가 팀 라이스가 가사와 극본을 썼고, 공전의 히트곡을 보유한 슈퍼밴드 아바(ABBA)의 비요른 울바에우스, 베니 앤더슨이 음악을 만들었다.

뮤지컬 ‘체스’는 팀 라이스가 무려 6년에 걸쳐 작업한, 그야말로 팀 라이스가 가장 사랑하는 작품으로 1984년 컨셉 앨범이 먼저 발매된 후 1986년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초연되었다. 2008년에는 20년 이상 사랑 받아 온 컨셉 앨범을 기념하는 공연이 열려, 아담 파스칼, 조쉬 그로반, 이디나 멘젤 등 내로라하는 세계적인 뮤지컬 배우와 가수가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이번에 엠뮤지컬아트가 제작하여 국내 공연문화의 산실인 세종문화회관 무대에 오를 뮤지컬 ‘체스’는 초연 30년 만에 아시아 지역에서는 최초로 한국에서 공연되는 것.

‘체스’는 세계 체스 챔피언십에서 경쟁자로 만난 미국의 챔피언 프레디 트럼퍼와 러시아의 챔피언 아나톨리 세르기예프스키 간의 긴장감 넘치는 정치적?개인적 대립과 프레디의 조수 플로렌스가 아나톨리와 사랑에 빠지며 벌어지는 운명의 소용돌이를 담고 있다. 체스를 둘러싸고 펼쳐지는 정치적 공작 속에서 이 세 사람은 일생을 건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된다.

작품에서 조권, 키, 신우, 켄은 냉전 속에서 적대국인 미국의 여인 플로렌스와 사랑에 빠져 가혹한 운명에 발버둥치는 러시아 챔피언 아나톨리 역에, 거만하고 천재적인 승부사지만 아나톨리에게 플로렌스를 뺏기며 감정적 동요를 드러내는 미국 챔피언 프레디 역에 신성우?이건명, 프레디의 조수로서 야망을 포기하고 사랑을 선택하는 플로렌스 역에 안시하?이정화가 이름을 올렸다.

또한 러시아의 이익을 위해 아나톨리를 조종하려 하는 날카로운 지성의 소유자 몰로코프 역에 김장섭·김법래, 일견 점잖고 신용할 만한 인물처럼 보이지만 계산이 빠르고 속을 알 수 없는 마케팅 에이전트 월터 역에 박선우·박선효, 체스 챔피언십을 통제하고자 하는 위원장이자 심판 역에 홍경수, 아나톨리를 보내주려 하지만 결국 국가를 위한 선택을 하는 아내 스베틀라나 역에 김금나가 캐스팅되어 작품의 완성도를 높인다.

올해 1월 뮤지컬 ‘로빈훗’을 국내 관객에게 성공적으로 선보인 왕용범 연출과 이성준 음악감독 콤비가 다시 한 번 작품을 이끈다. 오는 13일 티켓오픈.

이이슬 기자 ssmoly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회관 7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