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경현 기자
등록 :
2018-03-23 14:08

[2018 주총] 이찬의 삼천리 대표 “기업가치 제고 힘쓰겠다”

이찬의 삼천리 대표이사. 사진=삼천리 제공

“2018년에는 ‘지속성장을 위한 내실기반 강화’를 목표로 내실추구 안전경영, 현장중심 책임경영, 나눔과 상생 경영을 추진하며 주주들이 신뢰할 수 있도록 기업가치 제고에 더욱 힘쓰겠다”

이찬의 삼천리 대표이사 부회장은 23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제5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지난해 어려운 경영 여건 속에서도 지속 성장을 도모하며 노력한 결과 소기의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말했다.

삼천리는 이번 정기 주주총회를 통해 △ 2017년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 △ 사내 및 사외 이사 선임 △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 이사 보수 한도액 승인 등의 안건이 원안 승인됐다.

삼천리는 별도 기준 매출액 2조5198억원, 영업이익 619억원, 당기순이익 354억원을 시현했다.

또 올해 배당에 대해 지난해 보다 주당 500원 인상된 3000원의 현금 배당이 의결됐다.

이사 선임의 건에서는 △사내이사 이찬의 부회장을, △사외이사 김종창 청소년 금융교육협의회 회장을 재선임했다.

이밖에 감사위원회 위원에 김종창 회장과 최도성 가천대 국제부총장을 신규 선임했다.

특히 주주총회 개최 전 미국계 투자 회사 브랜디스 등을 포함한 일부 주주들이 주주제안을 통해 △주당 배당금 6000원 △자본금 감소 △주식 분할의 건을 상정했지만 큰 표 차이로 모두 부결됐다.

이 날 주총에는 의결권 있는 발행주식의 77.3%인 27만4915주가 참여해 주당 배당금 6000원 건은 찬성률 14.4%로 부결됐다.

특별결의 사항(출석주식의 2/3 초과 찬성)인 자본금 감소 건 및 액면분할 건은 각각 찬성 23.7%, 25%에 그쳐 모두 부결됐다.

삼천리 관계자는 “이날 주주총회는 주주제안을 한 주주들을 비롯해 발언을 신청한 주주들에게 모두 발언의 기회를 주며 다소 시간이 지연되기도 했지만 발언을 한 주주들은 각자의 의견을 개진하며 다양한 목소리를 내고 주주가치 증대를 위해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라고 전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