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3월 수입차 판매 31.5%↓…혼다 3위로 ‘껑충’

지난달 신규등록 1만8078대
벤츠·BMW 1·2위 유지…아우디·폭스바겐 부진

혼다코리아는 3월 주력 모델 어코드 등을 앞세워 지난해 같은 달보다 2배 이상 판매량을 늘렸다. 사진은 어코드 세단.

3월 수입차 신규등록 대수가 지난해 같은 달보다 31.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우디 폭스바겐 영업이 정상적으로 이뤄지지 않은 틈을 타고 혼다, 렉서스 등 일본차가 강세를 보였다.

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지난달 수입차 신규등록은 1만8078대로 집계됐다. 2월(1만5885대)보다 13.8% 늘었지만 작년 3월(2만6402대)보단 30% 이상 줄었다.

브랜드별로 보면 메르세데스벤츠가 전년 동월 대비 44% 감소한 4442대, BMW는 57.5% 급감한 2999대를 기록했다. 순위는 변함없이 1, 2위를 유지했다. 혼다는 작년 동월 대비 2배 이상 늘어난 1457대를 팔아 3위에 올랐고, 렉서스는 1371대로 전월과 동일한 4위를 지켰다.

그 다음은 랜드로버(1253대) 도요타(913대) 볼보(890대) 미니(868대) 포드(785대) 포르쉐(720대) 지프(700대) 등이 뒤를 이었다.

지난 2월 판매 3위였던 아우디는 주요 모델의 인증 지연으로 142대에 그쳤고, 폭스바겐은 고작 8대만 등록됐다.

3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벤츠 E300(946대), 벤츠 E300 4MATIC(824대), 렉서스 ES300h(788대)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개인구매가 1만1634대(64.4%), 법인구매(6444대)는 35.6%였다. 연료별로는 가솔린 1만182대(56.3%) 디젤 5321대(29.4%) 하이브리드 2453대(13.6%) 전기 122대(0.7%) 등이다.

수입차 1분기 누적 대수는 5만2161대로 전년 동기의 6만7405대보다 22.6%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김정훈 기자 lenno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신한금융지주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유진그룹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