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3분기 전국 5만9000가구 분양 봇물

서울 시내 아파트 전경(사진제공=뉴스웨이 DB)

2019년 분양시장이 어느덧 절반이 지나 하반기 분양시장을 준비해야 할 때다.

매년 3분기는 폭염, 휴가 등으로 분양시장에 대한 관심이 다소 떨어질 때라 이때 분양 성과가 좋으면 남은 하반기 분양시장 전망을 밝게 한다.

올 3분기는 전년 동기에 비해 물량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도심의 대규모 정비사업이나 공공택지 등 관심을 가질 만한 물량들이 대기, 눈길을 끈다.

20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www.RealCast.co.kr)가 3분기(7~9월) 전국 분양물량을 조사한 결과 총 5만9746가구가 분양할 계획인 것으로 집계 됐다(아파트 기준. 임대제외). 이는 전년 동기(3만1745가구) 대비 88.2% 증가한 수준이다.

권역별로는 수도권이 3만4560가구로 전체 분양물량의 57.8%를 차지한다. 지방광역시는 1만5173가구로 뒤를 이었으며 지방도시는 1만13가구로 전년 동기대비 12.9%가 줄어든다.

월별로는 전체 분양물량의 47.1%인 2만8149가구가 분양되는 9월이 가장 많다. 이어 7월이 1만8800여가구로 뒤를 잇는다. 7월은 당초 6월 중 계획됐던 물량들이 일정이 미뤄지면서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올 분양시장은 일정 변경이 잦은 모습이다. 공공택지나 정비사업 등은 HUG의 고분양가 규제로 한두 차례 정도는 분양일정이 변경됐다.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은 “분양가 규제가 강화되면서 분양일정 변경이 잦아 한편으로 예비청약자들이 청약 단지를 선택하는데 어려움도 있다”면서 “규제지역 등에선 청약 시 주의사항 등을 정리해 두고 관심 가졌던 단지의 일정을 상시 체크, 청약을 해야 한다. 또한 대출 문제로 계약을 포기하는 경우도 심심치 않게 발생하는 만큼 현금을 구할 방법도 꼼꼼하게 마련해 두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롯데건설이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청량리4구역에 총 1425가구 규모의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를 짓고 이중 1263가구를 분양한다. 청량리역 역세권이며 롯데백화점 등 편의시설이 인접해 이용하기 쉽다.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서울 강동구 둔촌동 둔촌주공 아파트를 재건축 해 짓는 총 1만2000가구의 대단지 아파트를 9월경 분양한다. 일반분양은 약 5000여가구다. 서울지하철 5호선, 9호선 역세권이며 올림픽공원, 근린공원을 비롯해 남한산 등이 가까워 쾌적하다.

GS건설이 경기 성남시 고등지구에서 성남고등자이를 7월경 분양한다. 아파트 364가구, 오피스텔 363실로 모두 전용면적 84㎡ 이하로 구성된다. 공공택지인 고등지구는 강남, 판교 사이에 위치해 이들 지역 접근성이 좋다.

포스코건설은 경기 광주시 오포읍에서 오포 더샵 센트럴포레 1396가구를 7월경 분양한다. 단지가 들어서는 고산지구는 대규모 민간택지로 추후 서울~세종간 고속도로 태전IC가 개설될 예정으로 교통여건이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한신공영이 대구 수성구 욱수동에 짓는 대구 수성 한신더휴를 7월경 분양한다. 총 667가구 규모며 대구지하철 2호선 사월역을 이용할 수 있다. 중앙고속도로 수성IC에 진입하기 쉽고 달구벌대로 등을 통해 대구도심방면으로 이동하기 쉽다.

대림산업 컨소시엄이 대전 서구 도마동 도마변동8구역을 재개발해 총 1881가구를 짓고 이중 1441가구를 9월경 분양한다. 유등천이 가까워 쾌적하며 계백로를 이용해 서대전역, 도안신도시 등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GS건설과 금호건설이 광주 북구 우산동 우산재개발을 통해 총 2,564가구를 짓고 이중 1640를 9월경 분양한다. 광주역과 인접하며 동강대학교, 전남대학교 등과 초중고교 등이 가깝다. 광주역 인근 NC백화점 등 상업시설들을 이용하기 쉽다.

이외에 포스코건설이 전북 전주시 에코시티 더샵 576가구, 대우건설이 전남 광양시 광양성황도이 도시개발지역에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1140가구를 2분기 중 분양할 계획이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