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세정 기자
등록 :
2019-09-20 15:34

“44년간 지구 154바퀴”…에어서울, 서정수 기장 아름다운 은퇴

서정수 에어서울 기장(왼쪽에서 네번째)이 마지막 비행을 마치고 조규영 대표(왼쪽에서 네번째)를 비롯해 마지막 운항편 운항 및 캐빈승무원들과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서울 제공

에어서울은 첫 취항부터 함께한 서정수(65) 기장이 20일 44년간의 긴 비행을 마치고 아름다운 은퇴를 한다고 밝혔다.

서 기장은 만 65세 생일을 맞기 1주일 전인 이날 12시 30분에 다카마쓰에서 인천공항으로 도착하는 RS742편 조종을 마지막으로 44년간 몸담은 조종간을 놓았다. 서 기장은 1975년 조종간을 처음 잡은 이후 1만6430시간, 618만8340km를 비행했다. 이는 지구 154바퀴를 돈 셈이다.

이날 조규영 에어서울 대표는 인천공항을 직접 찾아 서정수 기장에게 꽃다발을 건네며 “마지막까지 안전 운항에 힘써 주셔서 고맙다”며 격려의 말을 전했다.

또 이제껏 함께 비행해 온 운항 및 캐빈 승무원 등 에어서울 임직원 약 40여명도 마지막 비행을 마치고 나온 서정수 기장을 맞이하며 진심으로 축하했다.

서 기장은 “에어서울의 첫 항공기 첫 운항편을 내가 조종했기 때문에 특히 애정이 깊다”며 “현장에서는 떠나지만, 앞으로도 에어서울의 안전 운항을 위해 후배 양성에 힘을 보태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으로 서정수 기장은 44년간의 안전 운항 경험을 기반으로 에어서울 안전 운항팀 팀장으로서 후진 양성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이세정 기자 s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신한금융지주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