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일본 입국제한으로 한일 항공편 90% 줄었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일본 정부가 9일부터 한국과 중국에서 들어오는 여행객의 입국을 제한키로 한 영향으로 한·중 양국과 일본을 잇는 항공편(정기편)이 전체적으로 80%가량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부터 1주일간 한·중 양국과 일본을 운항할 예정인 항공편은 왕복 기준으로 약 225편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주 실적과 비교해 전체적으로 80%가량 감소한 것이다.

교도통신은 총 225편 가운데 한국 연결편이 25편 정도에 그치면서 90% 이상 줄고, 중국 연결편은 절반가량 감소하는 셈이라고 전했다.

일본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유입을 막는다는 명분으로 9일부터 이달 말까지 한시적으로 한·중에서 들어오는 항공기가 이용할 수 있는 자국 내 공항을 나리타(成田)와 간사이(關西)로 제한했다.

이 때문에 다른 공항을 이용해 온 항공사들은 대체 공항을 구하거나 운항을 포기할 수밖에 없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의 입국 제한에 따른 수요 감소 등의 영향으로 나리타·간사이 공항을 이용해온 항공사들도 기존 운항 편수를 크게 줄인 상황이라고 전했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