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광주은행, 보이스피싱 근절 업무협약 금융사기 대응 협조 체제 강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광주은행·광산구청·광산경찰서·광산구의회 4개기관 업무협약
의심거래 탐지 및 이상금융거래 차단 ‘통합 AI FDS’ 시스템 구축

이미지 확대thumbanil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광주광역시 광산경찰서에서 광산구청과 광산경찰서, 광산구의회와 보이스피싱 등 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금융사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기관별 다양한 홍보 채널을 결합해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고객 밀착형 대응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광주은행은 작년 11월부터 보이스피싱 금융사기를 효율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인공지능 모델을 결합한 ‘통합 AI FDS’ 시스템을 운영함에 따라 이를 기반으로 금융사기 의심거래에 대한 탐지 및 대응역량을 강화하고, 각 기관들과 상호협력해 나갈 뜻을 밝혔다.

‘FDS(Fraud Detection System, 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는 전자금융거래에 사용되는 단말기 정보, 접속 정보, 거래내용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의심거래를 탐지하고, 이상금융거래를 차단하는 시스템으로 보이스피싱과 대포통장 등 새로운 사기수법에 유기적으로 대처함으로써 이용자의 일반적인 패턴과 다른 금융거래를 잡아내 차단하는 보안 방식이다.

‘통합 AI FDS’는 이러한 ‘FDS’를 AI 기반으로 고도화하여 새로운 이상거래 데이터를 학습하는 시스템이다.

광주은행은 ‘통합 AI FDS’를 통해 특이거래와 인증서비스 대응 시 소요시간을 단축시키고, 보이스피싱 모니터링을 즉각적으로 분석하여 이상거래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금융사기 피해예방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광주은행 이광호 부행장은 “갈수록 금융사기가 지능화됨에 따라 광주은행 또한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보안기능과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있다”며, “금융사기 사전예방을 위해 이상거래 분석과 모니터링 시스템을 고도화하여 고객님의 소중한 자산을 보이스피싱 등의 금융사기로부터 안전하게 지켜낼 수 있도록 각 기관과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금융거래시 이뤄지는 본인인증에 대해 비정상적인 인증거래를 사전에 탐지해내는 기술을 기존 ‘통합 AI FDS’에 적용함으로써 최근 자녀를 사칭한 보이스피싱 사기범으로부터 4천만원의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는 등 올해 5월 한달만에 30건, 약 5억원의 보이스피싱을 예방했다.

또한 금융소비자보호부에서 보이스피싱 및 정보유출 사기 등 금융사기 대응에 대한 전반적인 업무를 전담함에 따라 직원뿐만 아니라 고객을 대상으로도 금융사기 예방 교육을 실시하는 등 다방면의 노력을 통해 2018년 7억원, 2019년 13억원, 2020년 15억원, 2021년 현재 12억원의 보이스피싱을 예방하는 성과를 이뤘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