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서학개미, 상반기 외화주식 결제 238조···“반기 기준 역대 최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자료=한국예탁결제원 제공

해외 주식 투자 열풍이 이어지면서 올해 상반기 국내 투자자들의 외화주식 결제 금액도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한국예탁결제원은 예탁원을 통한 상반기 국내 투자자의 외화주식 결제금액(매수+매도)이 2천77억4000만달러(약 238조원)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작년 하반기보다 63% 증가한 반기 기준 역대 최대 규모다. 또 지난해 연간 1983억2000만달러도 이미 넘어섰다.

외화주식 중에서는 미국 주식 결제액이 1939억7000만달러(약 222조원)로 전체 결제의 93.4%를 차지했다. 직전 반기와 비교하면 67.5% 증가했다.

이어 홍콩 83억1000만달러, 중국 19억3000만달러, 일본 15억2000만달러, 독일 6억4000만달러 순으로 외화주식 결제금액이 많았다.

상위 10개 종목을 보면 테슬라(177억8000만달러), 게임스톱(62억5000만달러), 애플(58억6000만달러)이 1~3위를 기록했다. 다만 테슬라 결제액은 작년 하반기(192억8000만달러)보다는 7.8% 줄어들었다. 특히 순매수 결제금액은 32.4% 감소한 17억1000만달러였다.

외화주식과 외화채권 결제금액을 합한 상반기 외화증권 결제금액은 2612억달러(약 300조원)로 역시 반기 기준 역대 최대였다.

예탁원을 통한 국내 투자자의 외화주식 보관금액은 상반기 말 658억8000만달러로 작년 말의 470억8000만달러 대비 39.9% 증가했다. 보관금액 상위 종목은 테슬라(92억3000만달러), 애플(39억5000만달러), 아마존(18억9000만달러), 엔비디아(15억달러), 알파벳A(13억9000만달러) 등이다.

고병훈 기자 kbh641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