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건설기계, 2Q 영업익 68% 증가···반년만에 연간실적 돌파

상반기 누적 1504억, 작년 연간 916억의 1.6배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현대중공업그룹 제공

현대건설기계가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실적 호조세를 이어갔다.

현대건설기계는 22일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9526억원, 영업이익 707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3%, 영업이익은 68%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현대건설기계는 상반기에만 1504억의 영업이익을 달성하며 지난해 기록한 연간 영업이익 916억을 1.6배 가량 넘어섰다.

부문별 매출을 살펴보면 건설기계 부문은 신흥 시장과 국내 시장의 지속된 성장과 선진 시장의 수요 회복에 힘입어 매출액이 전년동기 대비 46.3% 증가한 7558억원을 기록했다. 산업차량 부문은 북미 및 신흥시장 수요 증대로 26.5% 성장한 1251억원으로 나타났다.

이번 실적 달성은 글로벌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건설장비 수요 증가로 러시아 등 신흥시장 매출이 149% 증대했고, 인도의 경우 락다운이 재시행되는 악조건 속에서도 매출이 174% 증가하며 실적 반등에 성공한 효과로 풀이된다. 또 선진시장 역시 백신 접종 확대에 따른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수요 회복세가 본격화 되는 가운데 국내시장에서 안정적인 매출 증가세가 지속되었던 점을 꼽을 수 있다.

3분기를 비롯한 올해 하반기에는 실적 호조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 정부 주도의 공공 프로젝트가 하반기부터 재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원자재 가격 상승과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러시아, 중남미 등 신흥시장에서의 수요 증가를 지속 견인할 것으로 보여지는 상황에서 북미, 유럽 등 선진시장 역시 경기회복 추세가 가속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건설기계 관계자는 “2분기 중국 정부의 경기부양 속도 조정으로 인해 중국시장에서의 매출이 다소 감소했지만, 국내 및 신흥시장, 선진시장에서 수요가 고루 증가하고 있는 만큼 하반기 실적전망은 긍정적인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세정 기자 sj@

관련태그

#현대건설기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