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인교돈, 슬로베니아 트라이코비치 5-4로 꺾고 ‘동메달’

이미지 확대thumbanil

자료사진. 사진=연합뉴스 제공

인교돈이 올림픽 무대에서 생에 첫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인교돈은 27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A홀에서 열린 2020도쿄올림픽 태권도 경기 마지막날 남자 80KG초과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슬로베니아의 이반 콘라드 트라이코비치를 5대 4로 꺾고 동메달을 땄다.

인교돈의 이번 동메달은 남자 58㎏급 장준의 동메달에 이은 이번 대회 태권도에서 우리나라가 챙긴 두 번째 메달이다.

올림픽 출전이 처음인 인교돈은 준결승에서 북마케도니아의 데얀 게오르기예프스키에게 6-12로 져 결승 진출에 실패했지만, 동메달 결정전 승리로 시상대에 서게 됐다.

안민 기자 petera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