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생명, 가계대출 한도 자체 조정 DSR 60%→40%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상반기에 연간 가계대출 총량 목표를 초과해버린 삼성생명이 자체적으로 가계대출 조정에 나섰다.

삼성생명은 최근 개인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운영 기준을 40%로 조정했다고 9일 밝혔다.

DSR는 연소득 대비 원리금 상환액을 일정 비율 이내로 제한하는 대출 규제로, 제2금융권의 DSR 기준은 60%다.

삼성생명이 자체적으로 개인 대출 한도를 3분의 1이나 줄인 것이다.

삼성생명이 업권 기준보다 더욱 강력한 대출 죄기에 나선 것은 상반기에 이미 총량관리 목표를 초과한 탓이다.

삼성생명의 6월 말 기준 가계대출 채권은 39조6천12억원으로 작년 말보다 1조6천625억원, 4.4% 증가했다.

이는 금융당국과 보험업계가 협의한 연간 가계대출 총량 증가 목표치 4.1%를 이미 넘어선 것이다.

이지영 기자 dw038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