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文대통령 “남북, 30년 전 오늘 유엔에 함께 가입···아직 가야할 길 남아”

이미지 확대thumbanil

문재인 대통령 트위터 캡쳐.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30년 전 오늘, 남북한은 유엔에 함께 가입했다. 그 해 ‘세계 평화의 날’엔 남북 대표가 유엔 총회장에서 세계 평화와 번영을 향한 인류 공동의 여정에 동참하겠다고 다짐하면서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의지를 만방에 알렸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트위터 등 자신의 SNS 게시글을 통해 “유엔 동시가입을 통해 남북은 국제적 대화와 협력의 첫걸음을 뗐으나,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구축을 위해서는 아직도 가야 할 길이 많이 남아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노력에 유엔과 유엔 회원국 모두의 성원을 염원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문 대통령 영문 메시지 전문이다.

Thirty years ago, the two Koreas were admitted as members of the United Nations. On the “International Day of Peace” in the same year, 1991, representatives of both Koreas resolved to join the collective endeavors of the mankind for peace and prosperity in the UN General Assembly, expressing to the world their commitment to bringing peace and prosperity on the Korean Peninsula.

By joining the United Nations together, the two Koreas took their first step towards international dialogue and cooperation. Nevertheless, there remains much to be done to realize complete denuclearization and permanent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I sincerely wish for the support of the members of the United Nations in our efforts for the peace and prosperity on the Korean Peninsula.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