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물산 패션, 신규 여성복 ‘코텔로’ 선봬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제공

일상 속 모든 순간을 함께 하는 신규 여성복 ‘코텔로(kotelo)’가 첫 선을 보인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2535 밀레니얼 세대 여성을 타깃으로 편안한 일상을 지향하는 고가성비 데일리웨어 브랜드 코텔로(kotelo)를 오는 10월 5일 론칭하고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몰 SSF샵에서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지난 2019년 9월 론칭한 구호플러스에 이어 ‘코텔로’를 밀레니얼 세대 여성을 겨냥한 온라인 채널 중심의 브랜드로 전개하면서 여성복 온라인 사업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또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가 도래하면서 TPO의 경계가 모호해지고 편안함과 실용성이 중요한 가치로 부상한 패션 트렌드를 적극 반영하고자 했다.

코텔로는 ‘작은 집’을 뜻하는 핀란드어로, 브랜드가 추구하는 몸을 감싸는 안락함을 의미한다.

‘Wear Your Every Moment(당신의 모든 순간을 입는다)’ 라는 슬로건 아래, 사회와 가정에서 여러 역할을 수행하는 2535 밀레니얼 여성을 위해 일상 속에서 가장 편하게 입을 수 있는 니트 아이템을 위주로 제안한다.

온·오프타임, 홈·오피스의 경계 없이 다양한 TPO에서 활용하도록 범용성 높은 디자인, 편안한 착용감, 좋은 품질에 중점을 뒀다. 게다가 주로 상·하의 세트 상품을 선보여 스타일링의 피로도를 줄이고 손쉽게 ‘꾸안꾸(꾸민 듯 안 꾸민 듯)’ 룩을 완성하도록 했다.

베이직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슬릿, 셔링 디테일로 포인트를 줬으며, 크림, 옐로우 등 따스한 컬러를 통해 소프트 페미닌 감성을 강조했다.

특히 코텔로는 고가성비와 고품질을 지향하는 브랜드로서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자체 연구 개발한 원사를 주로 사용해 ‘잘 만든 좋은 옷’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안하는 것에 주력했다.

2021년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은 우수한 볼륨감, 가벼운 무게감, 부드러운 촉감을 갖춘 메리노 울 혼방 소재의 에센셜 니트 풀오버를 비롯해 상의와 팬츠·스커트로 이뤄진 니트 세트, 니트 원피스, 리사이클 원사로 제작한 니트 플랫 슈즈 등 니트 아이템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이외에도 스웨트셔츠·스커트 세트, 핸드메이드 코트, 구스 다운 푸퍼 등 편안하고 안정적인 실루엣의 상품들을 출시한다.

코텔로는 내달 5일부터 SSF샵을 중심으로 패션 플랫폼 W컨셉 등 온라인 채널에서 비즈니스를 전개한다.

윤정희 여성복사업부장(상무)은 “밀레니얼 여성 소비자를 타깃으로 온라인 사업을 확대하고자 최근 변화한 트렌드를 반영해 편안하고 실용적인 일상복을 제안하는 신규 브랜드 코텔로를 선보이게 됐다”라며 “고가성비, 고품질을 갖춘 상품과 친밀하게 소통하는 방식의 마케팅을 기반으로 고객들의 일상을 함께 하는 브랜드로 자리잡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다이 기자 dayi@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