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바이오로직스, 美 엔졸리틱스와 코로나19 치료제 CDMO 계약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코로나19 및 HIV 항체치료제 세포주 개발부터 임상 신청까지 지원

이미지 확대thumbanil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미국 엔졸리틱스와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CDMO는 세포주 배양과 개발 공정 등 바이오의약품을 위탁개발(CDO)하는 서비스와 고객사의 의뢰를 받아 바이오의약품을 위탁생산(CMO)하는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것을 뜻한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엔졸리틱스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치료제와 인체면역결핍바이러스(HIV) 항체치료제에 대한 세포주 개발부터 임상 물질 생산과 임상시험 계획 신청(IND)까지 전 주기에 걸친 엔드투엔드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와 계약을 맺은 엔졸리틱스는 인공지능(AI) 플랫폼을 기반으로 바이러스 안에서 변하지 않고 보존되는 특정 부분을 공략해 변이 바이러스에도 대응할 수 있는 항체치료제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CDO 연구개발(R&D) 센터를 통해 엔졸리틱스의 세포주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임상 물질은 인천 송도 본사에서 생산된다.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는 “CDMO 엔드투엔드 서비스를 통해 엔졸리틱스가 성공적으로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며 “높은 품질의 서비스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신약 개발 속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박경보 기자 pk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