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카카오엔터, 넷마블 메타버스엔터에 투자···가상 아이돌 개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넷마블에프앤씨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의 전략적 투자자로 참여하고, 인력을 직접 투입, 공동으로 메타버스 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유상증자를 통한 제삼자 배정 방식으로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신주 8만주를 120억 원에 인수하는 방식이다.

메타버스 프로젝트의 시작은 K팝 버츄얼 아이돌 그룹이다. 현재 캐릭터 개발을 진행 중인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독자적인 세계관과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로 구성된 아이돌 그룹을 내년 중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아이돌 그룹 제작에는 양사 노하우를 접목한다는 계획이다. 모바일 게임 ‘일곱개의 대죄’를 국내외에서 히트시킨 넷마블에프앤씨의 메타 휴먼 기술에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매니지먼트 역량을 결합한다는 방침이다.

장기적인 시너지 모색을 위해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에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전문 인력들을 투입한다. K팝 아이돌 그룹을 시작으로 웹툰/웹소설 등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폭넓은 스토리 IP 자산들과 넷마블에프앤씨가 보유한 게임 캐릭터들이 중심이 되는 다양한 캐릭터 메타버스 사업 역시 진행해 나간다는 목표다.

이진수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표는 “넷마블에프앤씨가 가진 최고의 캐릭터 제작 능력과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밸류 체인이 만나 새로운 세계인 메타버스에 또 다른 파격을 입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버츄얼 아이돌을 시작으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향한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했다.

서우원 넷마블에프앤씨 대표는 “국내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큰 축인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든든한 파트너로 합류하게 돼 미래 사업 전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글로벌 버츄얼 아이돌 사업과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에 공격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