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병호 “5·16, 국가안보 강화한 역사적 계기”

이병호 국가정보원장 후보자가 5·16 군사정변에 대해 ‘국가 안보를 강화한 역사적 계기’라고 정의했다.

이 후보자는 16일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5·16의 역사적 정의에 대한 질문에 “용어에 관해서는 깊이 생각해보지 않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5·16은) 교과서에 쿠데타로 돼 있다’는 김광진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의 추궁에도 “교과서를 보지 못했다”고 피해갔다.

과거 보수편향 인식 논란이 일었던 기고문과 관련해 이 후보자는 “사사로운 자연인으로서 의견을 표출한 것”이라며 “국정원 직원이 조직적으로 선거에 개입한다는 것이 참 무섭다고 생각했다”고 해명했다.

18대 대선 당시 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를 비난하는 내용의 기고문을 낸 것에 대해서는 “저는 안보를 강조해왔고 그것이 정치적 이념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생각이 진전 돼 사사로운 의견을 개진한 부분이 사려 깊지 못했던 점이 있었다”며 “개인 자격으로 의견을 표출한 것과 공인으로서 생각한 것은 전혀 다르다”고 한 발 물러났다.

이창희 기자 allnewon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