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DB손헤보험, 드론으로 안전진단···첨단기술융합 정량적 위험관리

오차범위 10cm이내 고정밀 안전진단

이미지 확대thumbanil
DB손해보험이 드론을 활용한 고객사업장 안전진단컨설팅을 지난 7일 도입했다고 16일 밝혔다.

DB손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열화상 컨설팅과 3D측량이 가능한 최첨단 산업용 드론을 도입해 오차범위 10cm이내의 고정밀 안전진단 방식을 통한 안전관리가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열화상 카메라와 3D 측량용 카메라를 이용해 정량적 위험진단을 진행함으로써 넓은 지역, 높은 구조물 등도 손쉽게 진단할 수 있게 됐다. 드론서베이는 대형사업장, 건설현장, 사고현장, 자연재해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위험요소를 사전에 발견해 대처하는 등 사고예방의 효과도 있어 사업장의 인적, 물적, 사회적 손실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다.

첫 드론서베이는 태안의 태양광 발전시설에서 지난 8일 진행됐다. 기존 방식의 서베이라면 하루종일 현장실사를 해도 사업장의 일부분만 조사가 할 수 있었지만 드론을 활용해 4만 개의 패널 전체를 2시간만에 끝낼 수 있었다는 게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무엇보다 드론서베이는 디지털 기술로 이미 설정된 경로를 통해 드론 스스로 안전진단을 수행하고 올 수 있다. 이에 보다 종 미숙에 의한 충돌, 추락 등의 위험 없이 신속한 조사를 진행할 수 있다.

강점수 DB손해보험 위험관리연구소 강점수 소장은 “첨단기술을 융합하여 취득한 데이터를 통해 향후 AI를 이용한 자동안전진단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빠르게 발전하는 첨단설비를 도입해 고객사업장 안전에 기여하는 것이 보험사로서의 당연한 의무” 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