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IT실무자와 소통하며 그룹 혁신 유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사진=우리금융지주 제공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회장과 은행·카드 등 계열사 실무자가 격의 없는 소통으로 디지털혁신 문화를 이끌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먼저 우리금융은 디지털·IT 부서 실무자를 중심으로 ‘레드팀’을 꾸렸다. 이는 그룹 디지털혁신의 바른 소리 전담조직이다. 각종 디지털 관련 회의에서 논의되는 사안에 대해 실무자 관점에서 의견을 제안하고 있다. 최근엔 그룹 공동사업 확대 필요성을 제기하고 서비스 품질 개선 방안 등을 제시하기도 했다.

또 우리금융은 디지털 금융에 관심이 많은 영업현장 실무자로 ‘블루팀’도 구성했다. 현장에서 나오는 소비자의 반응과 불만사항을 유관부서에 신속히 전달하기 위함이다.

블루팀은 코로나19 환경에서 원활한 비대면 소통을 위해 메타버스 환경에서 간담회를 실시하고 있다. 이달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금융상품 판매방식 개선과 우리원(WON)뱅킹 생활밀착형서비스 개선 등 의견이 제시됐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경영진과 실무자간 격의 없는 소통과 빠른 의사결정이 우리금융그룹 디지털혁신의 원동력”이라며 “우리금융은 디지털 사업 추진과 함께 기업 문화도 혁신적 변화를 이뤄내는 노력을 통해 성공적인 디지털혁신을 만들어 가고 있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