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농어촌공사, 농업가뭄 모니터링 기술 고도화 세미나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기후변화 대비 및 선제적 가뭄 대응 방안 마련 위해 각계 전문가 한자리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규전 이사는 28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농업가뭄모니터링 기술고도화 세미나에서 가뭄선제적 대응을 위해 공사가 주축이되어 모니터링 기술개발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이병호)는 선제적 가뭄 대응을 위해 28일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각계 전문가를 초청한'농업가뭄 모니터링 기술 고도화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최근 남부지방이 역대 최악의 가뭄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공사와 각계 전문가 40여 명이 한자리에 모여 농업가뭄 모니터링 기술 고도화를 통한 선제적 농업가뭄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

이날 주제발표에서는 한영규 센터장(한국농어촌공사 농업가뭄센터)은 '농업가뭄 모니터링 기술 고도화 중장기 계획', 최민하 교수(성균관대학교)는 '인공위성을 활용한 농업가뭄 모니터링', 남원호 교수(한경대학교)는 '미국의 위성영상 기반 가뭄 모니터링 및 예경보시스템'을 각각 발표했다.

이어진 종합토론에서는 윤광식 교수(전남대학교)를 좌장으로 충남대 박종석, 이광야 교수와 전남 농업기술원 기옥재 팀장, 신안 농업기술센터 이정훈 주무관, 한국농어촌공사 영산강사업단 홍경필 부장이 참석하여, ▲논가뭄 및 밭가뭄 모두 모니터링 가능한 자체기술 확보 필요성 ▲인공위성을 활용한 밭가뭄 모니터링 기술개발 ▲스마트팜의 작물 최적 생육상태 모니터링으로 밭작물 정보 확보 ▲밭 작물 가뭄 현장대응체계 및 최근 가뭄발생 상황 ▲가을 가뭄에 밭작물 용수공급 사례 등에 대해 논의했다.

토론자들은 기후변화를 넘어 기상이변 수준으로 발생하고 있는 가뭄에 대비하기 위해 실질적으로 적용 가능한 기술 개발과 추진 방안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김규전 수자원관리이사는 "국가의 식량안보를 위협할 수 있는 가뭄 상황을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공사가 주축이 되어 가뭄 모니터링 기술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강기운 기자 kangkiu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