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8일 화요일

  • 서울 21℃

  • 인천 19℃

  • 백령 22℃

  • 춘천 18℃

  • 강릉 24℃

  • 청주 21℃

  • 수원 18℃

  • 안동 20℃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19℃

  • 전주 20℃

  • 광주 20℃

  • 목포 19℃

  • 여수 20℃

  • 대구 21℃

  • 울산 19℃

  • 창원 20℃

  • 부산 20℃

  • 제주 15℃

산업 DB하이텍 "물적분할 통해 기업가치 6조 기업으로 성장"

산업 전기·전자

DB하이텍 "물적분할 통해 기업가치 6조 기업으로 성장"

등록 2023.03.23 09:33

수정 2023.09.06 07:55

이지숙

  기자

전력반도체 기반 특화 파운드리 고도화 집중첨단 디스플레이 설계전문 팹리스로 육성

DB하이텍 "물적분할 통해 기업가치 6조 기업으로 성장" 기사의 사진

DB하이텍이 파운드리와 브랜드(설계)의 동반 성장을 통해 향후 파운드리 4조, 브랜드 2조 등 총 기업가치 6조의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청사진을 밝혔다.

지난 7일 열린 이사회에서 반도체 설계 사업을 담당해 온 브랜드 사업부의 분할을 2023년 정기주주총회 안건으로 부의한 이후, 분할 후 성장 전략에 대해 구체적으로 제시한 것이다.

DB하이텍은 "파운드리는 고수익 전력반도체를 중심으로 한 순수 파운드리로 거듭나고, 브랜드 사업 분할 후 신설되는 자회사는 OLED 디스플레이 구동칩 분야에 집중해 각각의 전문화된 경쟁력을 기반으로 동반 성장을 이루겠다"고 설명했다.

우선 파운드리 사업은 분할 이후 특화 파운드리 고도화에 집중한다. 세계적 경쟁우위를 확보하고 있는 전력반도체를 기반으로 부가가치가 높은 고전압 제품과 특화 센서 라인업을 확충하며, 자동차와 산업 등으로 응용분야 비중을 높여 수익성 강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특히 전기차의 보급 확대와 함께 급속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는 실리콘카바이드(SiC), 갈륨나이트라이드(GaN) 등의 차세대 전력반도체 기술 개발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실제로 DB하이텍은 SiC, GaN 국책과제에 참여해 선진기술 확보에 주력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SiC 개발투자도 단행하면서 현재 6인치 기반인 SiC의 8인치 시장 진출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또한, 분할 후 DB하이텍은 순수 파운드리 기업으로서, 브랜드 사업을 병행했을 때 이해상충 문제로 접근하기 어려웠던 고객층이나 순수 파운드리 선호 업체로도 영업력을 확대할 방침이다.

향후 분할을 통해 확보되는 생산캐파 여력으로 별도 투자 없이 생산 규모를 월간 1만5000장 가량 증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이는 약 3000억원의 투자와 맞먹는 효과로 매출도 연간 1000억원 이상 증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 외에도 파운드리 사업의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조 단위의 대규모 신규 설비 투자도 검토하고 있다.

브랜드 사업부 역시 분할을 통해 첨단 디스플레이 설계전문 국내 대표 팹리스로 성장을 꾀한다.

특히 스마트폰향 OLED 제품을 확대하면서 글로벌 디스플레이 선진업체의 주요 공급처로 자리매김하며, LCD 분야에서는 초고속·저전력 등의 제품 특성을 강화해 중화권 패널 시장 점유율을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OLED 제품도 TV와 자동차 등으로 응용분야를 넓혀가면서 부가가치를 제고해 나갈 예정이다.

중장기적으로는 신규 고성장 시장인 미니 LED TV 분야에 진입하고 디스플레이용 전력반도체 등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장해 디스플레이 토털 솔루션 기업으로 성장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DB하이텍은 "파운드리와 브랜드 양 사업의 동반 성장을 위해서는 물적분할이 불가피하다"며 "고객사와의 이해관계가 얽혀있는 파운드리와 브랜드 사업의 구조를 봤을 때 두 사업을 독립적으로 운영하는 것이 회사의 장기적인 성장에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브랜드 사업의 독자 경영 체제를 확립하기 위해서는 모기업의 지원이 반드시 필요하므로 물적분할 후 자회사 체제를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