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1일 수요일

  • 서울 2℃ 날씨

  • 인천 4℃ 날씨

  • 백령 1℃ 날씨

  • 춘천 2℃ 날씨

  • 강릉 1℃ 날씨

  • 청주 5℃ 날씨

  • 수원 3℃ 날씨

  • 안동 3℃ 날씨

  • 울릉도 4℃ 날씨

  • 독도 4℃ 날씨

  • 대전 5℃ 날씨

  • 전주 7℃ 날씨

  • 광주 9℃ 날씨

  • 목포 8℃ 날씨

  • 여수 7℃ 날씨

  • 대구 6℃ 날씨

  • 울산 6℃ 날씨

  • 창원 7℃ 날씨

  • 부산 7℃ 날씨

  • 제주 14℃ 날씨

뉴스웨이 로고

증권 IPO 재수생 '밀리의 서재' 증권신고서 제출··· 9월 코스닥 상장 목표

증권 증권일반

IPO 재수생 '밀리의 서재' 증권신고서 제출··· 9월 코스닥 상장 목표

등록 2023.08.21 18:48

안윤해

  기자

지난해 상장을 철회한 국내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가 증시 입성을 재추진한다.

밀리의 서재는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착수했다고 21일 밝혔다.

공모는 총 150만주 규모이며, 희망 공모가 밴드는 2만~2만3000원으로 총 공모 예정 금액은 300억~345억원이다. 밀리의 서재는 내달 7일부터 13일까지 수요예측을 진행하고, 18~19일 일반 공모 청약을 거쳐 9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겠다는 계획이다. 주관은 미래에셋증권이 맡았다.

밀리의 서재는 지난 2016년 설립된 독서 플랫폼 기업이다. 도서 IP를 기반으로 오디오북, 오디오 드라마, 챗북(채팅형 독서 콘텐츠), 도슨트북과 오브제북 등 다양한 도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2021년 9월에는 지니뮤직에 인수되면서 KT그룹에 편입됐다.

밀리의 서재는 지난해 매출액 458억원, 영업이익 42억원을 기록해 흑자전환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매출 260억원, 영업이익 50억원을 기록했다.

밀리의 서재는 상장 이후 오리지널 IP 확보와 신사업에 투자할 계획이다. 회사는 신사업으로 준비 중인 '장르 플랫폼'을 선보이고, 일부 우수한 작품은 전자책·종이책으로 출간해 KT미디어 계열사와 협력하고 다양한 영상 콘텐츠로도 확장해 나갈 전망이다.

서영택 밀리의 서재 대표이사는 "오리지널 IP 확보에 전력을 다하고, KT그룹과의 시너지를 통해 도서 IP 중심의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여 전 세대에게 사랑받는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