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18일 토요일

  • 서울 21℃

  • 인천 20℃

  • 백령 16℃

  • 춘천 24℃

  • 강릉 24℃

  • 청주 24℃

  • 수원 21℃

  • 안동 25℃

  • 울릉도 16℃

  • 독도 16℃

  • 대전 25℃

  • 전주 23℃

  • 광주 24℃

  • 목포 23℃

  • 여수 22℃

  • 대구 26℃

  • 울산 23℃

  • 창원 23℃

  • 부산 22℃

  • 제주 19℃

금융 1월 코픽스 0.18%포인트 하락한 3.66%···대출금리 더 내려간다

금융 은행

1월 코픽스 0.18%포인트 하락한 3.66%···대출금리 더 내려간다

등록 2024.02.15 15:26

한재희

  기자

전달에 이어 두 달 연속 하락

지난 1월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3.66%로 집계됐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지난 1월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3.66%로 집계됐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1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두 달 연속 하락했다.

15일 은행연합회 공시에 따르면 1월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3.66%로 지난달(3.84%)과 비교해 0.18%포인트 하락했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지난 9월부터 4개월 연속 상승했다가 지난해 12월 하락 전환한 뒤 2개월 연속으로 떨어졌다.

잔액기준 코픽스는 3.84%로 전월대비 0.03%포인트 하락했으며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3.29%로 전월과 같았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로,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 상품의 금리 변동이 반영된다.

코픽스가 떨어지면 그만큼 은행이 적은 이자를 주고 돈을 확보할 수 있다는 뜻이고, 코픽스가 오르면 그 반대의 경우다.

구체적으로 신규 취급액 코픽스와 잔액 기준 코픽스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 매출, 금융채(후순위채 및 전환사채 제외) 수신 상품의 금리 등을 바탕으로 산정된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은행이 지난달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하기 때문에 잔액 기준·신잔액 기준 코픽스보다 시장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한다.

뉴스웨이 한재희 기자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