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5일 토요일

  • 서울 19℃

  • 인천 19℃

  • 백령 17℃

  • 춘천 17℃

  • 강릉 15℃

  • 청주 19℃

  • 수원 19℃

  • 안동 17℃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9℃

  • 전주 19℃

  • 광주 20℃

  • 목포 18℃

  • 여수 20℃

  • 대구 19℃

  • 울산 18℃

  • 창원 20℃

  • 부산 18℃

  • 제주 20℃

금융 지난해 수출·수입 결제통화, 미달러화 비중 동반 하락

금융 은행

지난해 수출·수입 결제통화, 미달러화 비중 동반 하락

등록 2024.04.18 12:00

이수정

  기자

한국은행, bok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한국은행, bok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지난해 수출과 수입 결제통화에서 미달러화 비중이 전년대비 줄었다.

한국은행은 18일 '2023년 결제통화별 수출입'(확정) 데이터를 발표하고 지난해 수출 미달러 결제비중은 전년대비 2%포인트(p), 수입은 2.3%포인트 하락했다고 밝혔다.

반면 유로화와 원화 비중은 모두 상승했다. 동기간 수출 부문 유로화 결제비중은 전년대비 1%포인트, 원화 비중은 0.5%포인트 각각 상승했다. 수입 결제통화 비중에서는 유로화가 1%포인트, 위안화 0.7%포인트, 원화 0.6%포인트씩 높아졌다.

지난해 결제통화별 수출비중은 미달러화(83.1%), 유로화(6.8%), 원화(2.8%), 엔화(2.3%), 위안화(1.7%) 순으로 5개 통화 결제비중이 전체 수출의 96.7%를 차지했다. 수입비중은 미달러화(80.6%), 원화(6.7%), 유로화(5.8%), 엔화(3.8%), 위안화(2.4%) 순으로 5개 통화 결제비중이 전체 수입의 99.2%로 나타났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