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 서울 24℃

  • 인천 25℃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8℃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3℃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2℃

  • 전주 26℃

  • 광주 24℃

  • 목포 26℃

  • 여수 24℃

  • 대구 26℃

  • 울산 25℃

  • 창원 24℃

  • 부산 26℃

  • 제주 27℃

금융 '기업 정상화 지원'···1조원 규모 펀드 조성한다

금융 금융일반

'기업 정상화 지원'···1조원 규모 펀드 조성한다

등록 2023.04.11 15:00

정단비

  기자

정책금융기관, 기업구조혁신펀드 조성2027년까지 총 4조원 조성 목표김주현 위원장 "기업애로 해소 적극 노력"

11일 부산 BIFC에서는 김주현 금융위원장(사진) 및 주요 정책금융기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업구조혁신펀드 업무협약식이 개최됐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11일 부산 BIFC에서는 김주현 금융위원장(사진) 및 주요 정책금융기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업구조혁신펀드 업무협약식이 개최됐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정부가 기업 정상화를 지원하는 1조 원 규모의 기업구조혁신펀드를 조성한다. 올해 1조 원 조성을 시작으로 오는 2027년까지 총 4조 원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금융위원회는 11일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부산 BIFC에서 개최된 '기업구조혁신펀드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산업은행 강석훈 회장, 수출입은행 윤희성 행장, 기업은행 김성태 행장, 한국자산관리공사(이하 '캠코') 권남주 사장이 참석해 올해 기업구조혁신펀드 1조 원 조성을 위한 정책자금 5000억 원 출자와 기관 간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다.

이번 기업구조혁신펀드는 캠코가 운용을 맡아 캠코의 기업지원프로그램과의 연계 등 기업구조혁신펀드의 기업 정상화 효과를 제고할 예정이다. 김 위원장은 새로운 운용 주체인 캠코에 "그간의 기업지원 경험, 자체적인 기업지원 프로그램과의 시너지 창출을 통해 우수한 투자 사례를 창출하는 등 더 좋은 운영성과를 이루어달라"고 당부했다.

올해 조성되는 기업구조혁신펀드는 이번 출자협약 이후 펀드 설립 과정을 마무리한 후 이달 말부터 자펀드 운용사 모집공고 및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업무협약식 이후 김 위원장은 캠코의 기업지원프로그램으로 유동성 위기를 극복하고 성공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부산지역 소재 기업인 '탱크테크'를 방문해 기업 현장 애로와 건의 사항을 청취했다.

탱크테크는 조선기자재 생산업체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선박 평형수 균형 유지 장치'를 생산하는 등 조선기자재 국산화에 기여하고 있는 기업이다. 조선업 전반이 극심한 불황을 겪던 지난 2020년 9월 탱크테크는 캠코의 자산매입 후 재임대(Sale&Lease Back) 프로그램을 활용해 유동성을 확보했고 이를 통해 재무구조 개선 및 제품 다변화로 수익성을 제고함으로써 어려운 시기를 극복한 후 기업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김 위원장은 공장 내 생산시설과 제품 제조공정을 살펴본 후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근 물가‧금리 상승 등으로 인한 기업 현장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는 의견에 대해 김 위원장은 "중소기업이 직면한 자금 애로를 완화하기 위해 금리 감면 특례 대출, 우대보증 등 다양한 맞춤형 금융지원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현장 애로를 경청해 최대한 필요한 금융지원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특히 자본시장을 통해 기업정상화를 지원하는 '기업구조혁신펀드'를 2027년까지 최대 4조원 규모로 신규 조성하고 캠코의 신규 자금 지원 범위를 기업구조조정 촉진법 상 워크아웃 기업으로 확대하는 등 정책금융기관을 통해 기업애로를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