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6℃

  • 인천 14℃

  • 백령 10℃

  • 춘천 18℃

  • 강릉 20℃

  • 청주 18℃

  • 수원 15℃

  • 안동 18℃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8℃

  • 전주 17℃

  • 광주 17℃

  • 목포 13℃

  • 여수 16℃

  • 대구 21℃

  • 울산 16℃

  • 창원 18℃

  • 부산 18℃

  • 제주 14℃

산업 최태원 회장 "외국기업 투자가 글로벌 산업 경쟁 이끌어"

산업 재계

최태원 회장 "외국기업 투자가 글로벌 산업 경쟁 이끌어"

등록 2024.01.24 17:07

김현호

  기자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대한상의-주한외국상의 간담회에 참석하며 참석자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대한상의-주한외국상의 간담회에 참석하며 참석자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외국기업의 투자가 첨단산업 분야에서 글로벌 산업 경쟁을 이끄는 활력이 됐다"고 평가했다.

24일 대한상공회의소는 서울 중구 대한상의 챔버라운지에서 주한 외국상의 대표들과 '2024 포린 챔버 데이'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최태원 회장을 비롯해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의 회장, 이구치 가즈히로 서울재팬클럽 이사장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대한상의와 주한 외국상의는 글로벌 현안을 논의하고 경제협력, 노동, 통상, 인증 분야에 걸친 애로사항과 개선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최태원 회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외국기업의 투자는 특히 첨단산업 분야에서 글로벌 산업 경쟁을 이끄는 새로운 활력이 되었다고 생각한다"며 "예를 들어 미국은 지난 10년간 558억 달러를 투자해 단일국가 기준 가장 많은 액수를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거기에 외국기업의 경영 활동과 제안은 우리 경제를 '글로벌 스탠다드'라는 시각으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바로미터라고 생각한다"며 "주한 외국기업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최 회장은 "한편으로 지난해 한국의 FDI(외국인직접투자) 규모는 세계 23위로 미·중·일 및 싱가포르 등 주요 국가에 비해 뒤쳐지는 수준이며 혁신과 기업가 정신을 확대하는 외국기업 활동은 앞으로도 그만큼 더 기여할 수 있는 여지가 많다고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이번 신년사에서 '뭉쳐야 산다'는 점을 강조했는데 여기 계신 기업인 분들도 한국 경제의 일원으로서 뭉칠 수 있는 파트너라고 생각한다"며 "오늘 간담회가 우리 기업들이 마주하는 도전과제에 대한 솔루션을 찾는 귀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