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국GM 노사, 올해 '임단협' 매듭...2년 연속 무분규 타결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조합원 투표 결과, 찬성률 55.8%로 가결

이미지 확대thumbanil
한국GM 노사가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매듭지었다. 2년 연속 무분규 타결이다.

한국GM노조는 7일 2022년 임단협 잠정 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 결과, 전체 조합원 중 7172명이 투표에 참여해 이 중 55.8%(4005명)가 찬성해 가결됐다고 밝혔다.

한국GM 노사는 지난 6월 23일 첫 상견례를 시작으로 9월 2일 잠정합의안 도출까지 18차례의 교섭을 가졌다. 이번에 타결된 합의안은 ▲ 기본급 인상 5만 5000원(호봉승급분 포함) ▲ 타결 일시금 500만원 ▲ 위기 극복을 위한 격려금 100만원 ▲ 신규 차량의 성공적 출시를 위한 일시 격려금 100만원 ▲ 재래시장 상품권 30만원 등을 포함하는 총 730만원 상당의 임금 및 일시금, 격려금 관련 사항과 ▲ 쉐보레 브랜드 수입 차량에 대한 임직원 10% 할인 등을 포함하는 단체교섭 별도 요구안 관련 사항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로베르토 렘펠 한국GM 사장은 "대내외적으로 불확실하고 도전적인 사업 환경 속에 노사간 도출해 낸 합의안에 대해 생산 차질 없이 교섭을 마무리할 수 있도록 결단해 준 노동조합과 조합원에 감사한다"며, "올해 임단협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된 만큼, 향후 안정적인 사업 운영으로 차세대 글로벌 신차의 성공적인 출시와 수익성 확보를 통한 지속가능한 경쟁력 향상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경주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승연 기자 lsy@

관련태그

#한국G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