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카카오뱅크 찾은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금융 협력 강화 논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수영 카카오뱅크 전략총괄(오른쪽 두번째)이 20일 서울 영등포구 카카오뱅크 여의도 오피스에서 쩐반(왼쪽 세번째) 등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에 5주년 성과 및 향후 성장 전략 등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뱅크 제공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이 카카오뱅크를 찾았다.

카카오뱅크는 베트남 국회에서 재무·예산위원회 부위원장을 지낸 Tran Van(쩐반)을 포함한 10명의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이 카카오뱅크 여의도오피스를 방문했다고 20일 밝혔다.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은 베트남의 디지털 뱅킹 및 핀테크 산업 발전을 위해 한국의 인터넷은행 제도 및 운영 방식을 살피고, 카카오뱅크 등 대표적인 인터넷 금융사와 핀테크사들의 경영 활동을 파악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은 전(前) 베트남 국회의원과 중앙은행 및 관련 인사 4명, 전자지갑 플랫폼으로 유명한 베트남 핀테크 회사 모모(Momo)의 임직원 3명 등이 포함됐다. 이들은 방한 기간 중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은행연합회 등 다양한 기관을 방문하며, 인터넷은행 중에는 처음으로 카카오뱅크를 찾았다.

이날 카카오뱅크는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을 대상으로 출범 이후 5주년 동안의 발전 전략, 경영성과, 향후 비전에 대해 발표했다. 베트남 핀테크 연구단은 여수신 사업뿐만 아니라 플랫폼 사업에 대해 큰 관심을 보였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카카오뱅크는 출범 5년 여 만에 국내에서 가장 많은 고객들이 찾는 뱅킹앱이 됐다"며 "뱅킹서비스와 플랫폼 역량을 고루 갖춰 해외 진출 등 다양한 전략으로 지속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7월에는 넬슨 미 재무부 차관이 한국의 혁신적인 기술과 규제 샌드박스 제도에 대해 배우기 위해 카카오뱅크 판교 오피스를 방문하기도 했다.

한재희 기자 han324@

관련태그

#카카오뱅크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