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세계푸드, 친환경 패키지 확대···ESG 경영 강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8일 서울 중구 을지로 한솔제지 본사에서 신세계푸드와 한솔제지가 지속가능한 자원확대 및 친환경 포장재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사진=신세계푸드 제공

신세계푸드는 한솔제지와 지속가능한 자원확대 및 친환경 포장재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신세계푸드의 친환경 포장재 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제품 적용범위를 확대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협력을 통해 신세계푸드는 한솔제지와 친환경 종이 소재를 활용해 포장과 용기를 개발하고 이를 위한 전문 연구장비 구축 및 R&D 인프라를 교류할 예정이다.

앞서 신세계푸드는 지난 2018년 자연 분해되는 바나나 포장재를 개발했다. 또 생분해 필름과 물을 활용한 친환경 아이스팩을 냉장, 냉동식품 배송 시에 사용해왔다.

특히 지난 해에는 냉동 케이크 포장용 플라스틱 용기와 띠지 대신 종이 소재를 적용한 '친환경 케이크 패키지'로 제 12회 그린패키징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를 통해 기존 냉동케이크 포장용 플라스틱 사용량을 연 17톤 절감하고 종이 띠지의 재활용도 가능하도록 했다.

신세계푸드는 식품 포장재 외에도 프랜차이즈 매장 등에서 고객에게 제공되는 일회용 편의제품도 친환경 소재로 대체할 수 있도록 적용 범위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친환경 패키징 기술개발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넘어 지속가능한 성장에 대해 깊이 공감한데 따른 것"이라며 "앞으로 제품 특성과 고객의 니즈에 맞춘 친환경 소재와 패키지 적용을 통해 친환경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kmj@

관련태그

#신세계푸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