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23℃

  • 춘천 22℃

  • 강릉 25℃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1℃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2℃

  • 전주 24℃

  • 광주 23℃

  • 목포 26℃

  • 여수 23℃

  • 대구 24℃

  • 울산 22℃

  • 창원 23℃

  • 부산 25℃

  • 제주 26℃

금융 이복현 "보이스피싱, 경각심 제고 노력 지속할 것"

금융 은행

이복현 "보이스피싱, 경각심 제고 노력 지속할 것"

등록 2023.05.02 14:30

수정 2023.05.02 17:33

정단비

  기자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2일 서울시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사에서 열린 신한은행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보이스피싱 피해자 지원 및 예방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사진=금융감독원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2일 서울시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사에서 열린 신한은행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보이스피싱 피해자 지원 및 예방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사진=금융감독원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한 국민들의 경각심 제고를 위해 정부, 유관기관 및 금융권과 합심해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원장은 2일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한 신한은행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해서는 국민들이 '의심하고, 끊고, 확인하는' 일상의 대응이 가장 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한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년간 총 300억원을 출연한다. 이를 통해 보이스피싱 피해자에 대한 생활비 지원(지원 규모 180억원)과 심리·법률 상담(30억원), 금융소비자에 대한 교육(15억원) 및 대국민 홍보(75억원)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 원장을 비롯해 진옥동 신한금융그룹 회장, 정상혁 신한은행장, 김병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도 참석했다.

이 원장은 "정보기술이 급속도로 발전하면서 금융거래는 한층 편리해졌지만 그에 상응해 보이스피싱 위험도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이날 신한은행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맺을 업무협약은 민생을 침해하는 보이스피싱을 근절하기 위한 정부의 노력과 맥락을 같이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진행되는 사업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피해자들을 위한 생활비 지원뿐만 아니라 법률자문과 심리상담 등도 포함하고 있어 피해자들이 경제적·심리적으로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며 "아울러 피해 예방교육과 대국민 홍보활동은 보이스피싱에 대한 국민들의 경각심을 높여줄 것으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고금리·고물가와 함께 경기 둔화가 가시화되면서 국민들의 어려움도 가중되고 있는 만큼 이번 사회공헌 사업이 상생 금융의 마중물이 되어 우리 사회 저변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진 회장도 "보이스피싱 피해로 곤경에 처한 금융소비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이번 사업을 진행하게 됐다"며 "보이스피싱 피해자들을 위한 세심한 지원 및 예방 노력을 통해 기업시민으로서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원장은 이날 업무협약식 이후 금융소비자, 영업점 직원 등과의 간담회를 통해 보이스피싱 예방에 필요한 다양한 의견들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패널들의 제언도 이어졌다. 우선 외국인 유학생들이 환전 수수료를 절약하려다가 보이스피싱 범죄에 연루되는 경우가 발생하는 만큼 유학생들에 대해서도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교육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보이스피싱을 당할 경우 피해금을 지급하는 보험이 국민들에게 많이 알려져서 금전적인 피해를 줄이는 데에 활용되면 좋겠다는 의견도 있었다. 더불어 금융소비자들이 일상에서 보이스피싱의 가능성을 의심하고 잘 대처할 수 있도록 경각심을 제고하는 홍보를 많이 해달라는 얘기도 이어졌다.

동기부여를 위한 포상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보이스피싱 예방 성과에 대해 금융당국 등이 적극적으로 포상을 한다면 영업점에서 보이스피싱 피해를 차단하는 데에 동기 부여가 많이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이 원장은 이에 "교육·홍보·포상 등 패널들의 다양한 제언을 보이스피싱 예방 업무에 적극 반영하겠다"며 "경각심 제고를 위해 정부·유관기관 및 금융권과 합심해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