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1일 화요일

  • 서울 16℃

  • 인천 16℃

  • 백령 13℃

  • 춘천 16℃

  • 강릉 12℃

  • 청주 17℃

  • 수원 15℃

  • 안동 15℃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5℃

  • 전주 16℃

  • 광주 14℃

  • 목포 16℃

  • 여수 17℃

  • 대구 16℃

  • 울산 15℃

  • 창원 17℃

  • 부산 15℃

  • 제주 16℃

산업 DB아이엔씨, DB메탈 흡수합병···"영업·생산·해외사업 시너지 기대"

산업 재계

DB아이엔씨, DB메탈 흡수합병···"영업·생산·해외사업 시너지 기대"

등록 2023.08.16 19:10

수정 2023.09.06 07:41

김현호

  기자

DB아이엔씨가 16일 이사회를 열고 합금철·건설사업을 영위하는 DB메탈을 흡수합병하기로 결의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DB아이엔씨가 16일 이사회를 열고 합금철·건설사업을 영위하는 DB메탈을 흡수합병하기로 결의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DB그룹 IT계열사 DB아이엔씨가 DB메탈을 합병해 IT·무역·합금철·건설·브랜드 등 5개 사업 부문을 갖춘 복합 기업으로 새 출발한다.

DB아이엔씨는 16일 이사회에서 합금철·건설사업을 영위하는 DB메탈을 흡수합병하기로 결의하는 한편, 이 안건을 12월 예정된 주주총회에 올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사회는 글로벌 경기 불황을 극복하고 지속 성장하려면 IT·무역·브랜드사업 등 기존 사업과 시너지를 낼 포트폴리오가 필요하다는 데 뜻을 모았다.

DB메탈은 합금철분야 국내1위, 정련합금철분야 세계2위의 합금철전문회사다. 최근 건설 분야로도 영역을 넓히고 있다. 또 지난해엔 연결기준으로 매출 6436억원과 영업이익 1493억원(영업이익률 23.2%)을 올렸고, 자산은 4751억원에 이른다.

DB아이엔씨와 DB메탈의 합병비율은 1대 0.32로 결정됐다. 양사의 합병은 내년 2월 마무리될 예정이다.

DB아이엔씨 측은 "이번 합병을 통해 안정성과 수익성뿐 아니라 성장성을 함께 갖춘 1조원 대 규모의 회사로 자리매김하게 됐다"면서 "영업, 생산, 구매, 투자, 자금조달, 기획·관리 등 여러 측면에서 시너지와 경영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