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4일 일요일

  • 서울 25℃

  • 인천 24℃

  • 백령 22℃

  • 춘천 23℃

  • 강릉 20℃

  • 청주 27℃

  • 수원 24℃

  • 안동 24℃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5℃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3℃

  • 창원 23℃

  • 부산 23℃

  • 제주 23℃

산업 "SK하이닉스, 美반도체 패키징 시설 인디애나주 선정"

산업 전기·전자

"SK하이닉스, 美반도체 패키징 시설 인디애나주 선정"

등록 2024.02.01 18:00

김현호

  기자

SK하이닉스가 반도체 패키징 시설 거점으로 미국 인디애나주를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픽=박혜수 기자SK하이닉스가 반도체 패키징 시설 거점으로 미국 인디애나주를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픽=박혜수 기자

SK하이닉스가 2년 전 약속했던 미국 반도체 거점으로 인디애나주를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1일 로이터는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를 인용해 "SK하이닉스가 미국 내 첨단 반도체 공장 부지로 인디애나주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로이터는 "이 회사의 새로운 패키징 공장은 엔비디아 그래픽처리장치(GPU)에 탑재되는 고대역폭 메모리(HBM) 제조에 특화된 시설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지난 2022년 7월 미국을 찾아 바이든 대통령과 화상 면담을 하면서 미국에 220억 달러(약 29조3480억원)를 투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중 어드밴스 패키징(Advanced Packaging)에 약 150억 달러가 쓰일 예정이다.

패키징은 반도체 제조 공정 중 마지막 단계다. 어드밴스 패키징을 도입하면 다양한 칩을 하나의 소자로 통합이 가능해 전기적 연결과 반도체 소자의 보호가 목적이었던 전통적인 패키징 기술을 대체할 수 있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생산 거점은 구체적으로 정해진 바 없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