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4℃

  • 인천 11℃

  • 백령 10℃

  • 춘천 12℃

  • 강릉 19℃

  • 청주 15℃

  • 수원 12℃

  • 안동 12℃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4℃

  • 전주 13℃

  • 광주 12℃

  • 목포 12℃

  • 여수 15℃

  • 대구 17℃

  • 울산 15℃

  • 창원 15℃

  • 부산 15℃

  • 제주 13℃

부동산 허윤홍 GS건설 사장, 2대주주 '등극'···부친 허창수 회장 증여

부동산 건설사

허윤홍 GS건설 사장, 2대주주 '등극'···부친 허창수 회장 증여

등록 2024.02.28 20:14

장귀용

  기자

부친인 허창수 회장의 증여로 허윤홍 GS건설 사장이 2대 주주로 올라섰다.

GS건설은 허윤홍 사장의 보유 주식이 200만주 늘어난 333만1162주라고 28일 공시했다.

허 사장의 보유 지분 비율은 3.89%로 전보다 2.23%포인트 증가했다. 이로써 허 사장은 2대 주주가 됐다.

이는 아버지인 허창수 GS건설 회장의 증여에 따른 것이다. 이번 증여로 허 회장의 보유 지분은 708만9463주에서 508만9463주(5.95%)로 줄었다.

지난해 10월 허 사장이 최고경영자(CEO)를 맡아 경영 전면에 나선 데 이어 보유 지분율을 높이며 지배력을 강화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허 사장은 2013년 GS건설 임원으로 선임됐으며 미래혁신대표로 역임하던 중 지난해 말 CEO로 취임했다.

기존 2대 주주인 허 회장의 동생 허진수 GS칼텍스 회장(보유 지분율 3.55%)은 3대 주주로 내려앉았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