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8일 화요일

  • 서울 20℃

  • 인천 19℃

  • 백령 22℃

  • 춘천 16℃

  • 강릉 24℃

  • 청주 20℃

  • 수원 19℃

  • 안동 18℃

  • 울릉도 21℃

  • 독도 21℃

  • 대전 18℃

  • 전주 19℃

  • 광주 18℃

  • 목포 20℃

  • 여수 20℃

  • 대구 21℃

  • 울산 19℃

  • 창원 20℃

  • 부산 20℃

  • 제주 15℃

산업 현대차·기아, AI 반도체 기업과 맞손···첨단 로보틱스 서비스 개발 나선다

산업 자동차

현대차·기아, AI 반도체 기업과 맞손···첨단 로보틱스 서비스 개발 나선다

등록 2023.03.24 17:18

박경보

  기자

로보틱스와 AI를 결합한 최첨단 서비스 개발 추진

현동진(왼쪽)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장 상무와 딥엑스 김녹원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현대차그룹 제공현동진(왼쪽)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장 상무와 딥엑스 김녹원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현대차그룹 제공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최첨단 로보틱스 서비스 개발을 위해 AI 반도체 전문 기업과 협력하기로 했다.

현대차‧기아는 24일 의왕연구소에서 로보틱스랩장 현동진 상무와 딥엑스(DEEPX) 김녹원 대표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 플랫폼용 AI 반도체 탑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딥엑스는 AI 반도체를 전문으로 설계하는 국내 스타트업이다. AI 모델 추론에 최적화된 NPU(신경망 처리 장치)에 대한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NPU는 딥러닝과 같은 인공신경망의 연산에 최적화된 AI 특화 반도체다. 그동안 AI에 폭넓게 쓰인 GPU(그래픽 처리 장치)에 비해 NPU는 전력 효율이 우수하고 가격 경쟁력 높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따라 주로 배터리로 구동되는 로보틱스 분야에서 핵심 부품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와 기아는 지난 2021년 서비스 로봇 'DAL-e(달이)'를 공개하는 등 로보틱스와 AI 기술을 결합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자율주행, 얼굴 인식, 실시간 음성 대화 등의 다양한 기능을 동시에 구현해야 하는 로봇에 AI 연산에 특화된 NPU를 탑재한다면 더 효율적이고 다채로운 서비스 경험을 전달하는 로보틱스 개발이 가능해진다.

이번 협력을 위해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은 AI 모델과 학습용 데이터셋 등 소프트웨어 기술을 지원하고 딥엑스는 반도체 엔지니어링 샘플과 로봇 탑재를 위한 하드웨어 인터페이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차와 기아는 추후 딥엑스가 설계한 NPU를 검증하고 미래 활용 가능성을 모색할 예정이다.

현동진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장 상무는 "로보틱스랩의 소프트웨어 기술과 딥엑스의 하드웨어 기술을 결합하면 성능과 가격면에서 우수한 로보틱스 기반의 AI 서비스 개발을 선도할 수 있을 것"이라며 "딥엑스가 설계한 NPU의 우수성에 대한 확인과 검토 후에 로보틱스랩이 연구개발 중인 로봇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녹원 딥엑스 대표이사는 "딥엑스의 AI 반도체의 양산성을 실증할 수 있는 기회를 얻어 기쁘다"며 "미래 로보틱스 시장을 선도하는 데에 중요한 기반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