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20℃

  • 인천 18℃

  • 백령 12℃

  • 춘천 22℃

  • 강릉 25℃

  • 청주 22℃

  • 수원 20℃

  • 안동 24℃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23℃

  • 전주 23℃

  • 광주 25℃

  • 목포 18℃

  • 여수 20℃

  • 대구 26℃

  • 울산 21℃

  • 창원 25℃

  • 부산 22℃

  • 제주 18℃

산업 4대그룹 총수 한자리···최태원 "들숨 마시며 힘차게 달려가자"

산업 재계

4대그룹 총수 한자리···최태원 "들숨 마시며 힘차게 달려가자"

등록 2024.01.02 11:50

김현호

  기자

경제계 신년인사회, 2일 중기중앙회서 개최이재용·최태원·정의선·구광모 등 재계 총출동

최태원 SK그룹 회장 겸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 참석하기 위해 행사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최태원 SK그룹 회장 겸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 참석하기 위해 행사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2024년 새해를 맞아 4대그룹 총수를 비롯한 재계 주요 인사가 한 자리에 모였다. 이들은 국내외 불확실성 속에도 기업이 우리 경제의 혁신을 이끌어야 한다는 데 공감하며 힘을 모으겠다고 다짐했다.

2일 대한상공회의소와 중소기업중앙회는 이날 오전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경제계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1962년 시작돼 63회째를 맞은 신년인사회는 대·중소기업·스타트업과 정부가 원팀이 돼 새해 대한민국 경제 도약과 민생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경제계·정부·지역상의 회장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갑진년 새해에 원팀 코리아로 다시 경제 도약의 해를 만들어 나가자"며 의지를 다졌다.

행사에는 경제계에서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SK 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정의선 현대차 회장, 구광모 LG 회장, 신동빈 롯데 회장, 김동관 한화 부회장, 허태수 GS 회장,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구자은 LS 회장, 박정원 두산 회장, 조현준 효성 회장, 권오갑 HD현대 회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김영섭 KT 대표이사 등이 함께 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 참석하기 위해 행사장으로 이동하며 취재진의 질문을 경청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 참석하기 위해 행사장으로 이동하며 취재진의 질문을 경청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경제단체장으로는 류진 한국경제인협회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최진식 중견기업연합회 회장이 참석했다.

정부 인사로는 최상목 경제부총리, 방문규 산업부 장관, 오영주 중기부 장관, 박진 외교부 장관, 이정식 고용부 장관, 김주현 금융위원장, 김태기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 김창기 국세청 청장, 이기철 재외동포청 청장, 이인실 특허청 청장 등이 참석했다.

최태원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새해 경제는 지난해보다 나아질 것이라는 희망 섞인 전망이 많으나 경제 회복기마다 우리가 경험했듯이 회복의 속도, 깊이와 폭이 모든 경제주체들에게 고르게 다가오지 못할 수도 있다는 걱정도 든다"고 말했다.

이어 "경제 회복 속도를 앞당기고 소외되는 이들 없이 모두가 온기를 느낄 수 있도록 대기업과 중견기업, 중소기업 사이, 기업과 노동자 사이, 민간과 정부 사이의 협력이 강화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최 회장은 "새해에도 우리 경제를 둘러싼 불확실성은 여전하고 얼마나 크게 영향을 미칠지 알 수 없으나 우리 경제인들은 언제나 위기를 혁신의 엔진으로 삼아 변화의 주역으로 일해왔다"며 "위기 앞에서 '한숨' 푹 내쉬기보다는 '들숨' 크게 마시고 2024년을 힘차게 달려갔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기업들은 '사회문제 해결이 곧 경제다'라는 생각을 가지고 주도적으로 해법을 찾겠다"며 "새해에도 우리 기업과 정부의 '원팀코리아' 정신을 다시 한번 발휘해 대한민국의 경제 재도약과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함께 나아가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