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4일 일요일

  • 서울 27℃

  • 인천 26℃

  • 백령 23℃

  • 춘천 24℃

  • 강릉 21℃

  • 청주 25℃

  • 수원 26℃

  • 안동 23℃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4℃

  • 목포 25℃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1℃

  • 제주 24℃

한섬 "5년 내 연매출 1조원 달성 목표"

한섬 "5년 내 연매출 1조원 달성 목표"

등록 2022.12.15 13:15

윤서영

  기자

해외 패션 브랜드 확대 속도

가브리엘라 허스트 대표 이미지. 사진=한섬 제공가브리엘라 허스트 대표 이미지. 사진=한섬 제공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전문기업 한섬이 해외 패션 브랜드 포트폴리오 확대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

한섬은 최근 미국 디자이너 브랜드 '가브리엘라 허스트'와 '베로니카 비어드', 스웨덴 패션브랜드 '토템' 등 해외 패션 브랜드 세 곳과 국내 독점 유통 계약을 체결하고 유통망 확대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가브리엘라 허스트는 프랑스 명품 브랜드 끌로에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가브리엘라 허스트가 지난 2015년 미국에서 자신의 이름을 내걸고 론칭한 여성 의류 브랜드로 '지속가능한 패션'을 핵심 가치로 내세우고 있다.

토템은 스웨덴에서 2014년 엘린 클링이 론칭한 여성의류 브랜드다. 고급스러우면서도 모던하고 미니멀한 북유럽 디자인이 특징이다.

2009년 미국에서 론칭한 여성의류 브랜드 베로니카 비어드는 뉴욕, 워싱턴DC 등 미국 전역에서 20여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탈부착이 가능한 데님․후드 형태의 앞판을 레이어드 한 듯 디자인 된 디키재킷은 오피스룩과 캐주얼한 스타일을 모두 연출할 수 있어 미국 내 직장인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대표 상품 중 하나다.

한섬은 이날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에 가브리엘라 허스트 아시아 첫 단독 매장을 열고 내년 1월과 2월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과 무역센터점에 토템 매장을 선보일 계획이다.

내년 3월에는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베로니카 비어드의 단독 매장을 오픈할 예정이다.

한섬은 이번 독점 계약을 체결한 3개 브랜드를 시작으로 내년 하반기까지 해외 패션 브랜드 수를 두 배 가량 확대해 20여 개로 늘릴 계획이다. 향후 5년 내에는 해외패션부문 매출 규모를 현재의 두 배가 넘는 1조원대로 키우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섬 관계자는 "앞으로도 글로벌 패션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해외 패션 브랜드를 발굴해 타임․마인․시스템 등 국내 브랜드와 함께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고객에게 아름다움을 제공하는 스타일 크리에이터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