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5일 화요일

  • 서울 18℃

  • 인천 20℃

  • 백령 18℃

  • 춘천 18℃

  • 강릉 20℃

  • 청주 19℃

  • 수원 17℃

  • 안동 18℃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18℃

  • 전주 19℃

  • 광주 20℃

  • 목포 20℃

  • 여수 22℃

  • 대구 21℃

  • 울산 22℃

  • 창원 23℃

  • 부산 22℃

  • 제주 22℃

금융 임종룡 회장, 우리금융 기업문화 싹 바꾼다···경영승계 시스템도 마련

금융 은행

임종룡 회장, 우리금융 기업문화 싹 바꾼다···경영승계 시스템도 마련

등록 2023.03.24 15:24

수정 2023.03.24 15:30

차재서

  기자

그래픽=홍연택 기자그래픽=홍연택 기자

임종룡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새 기업문화 정립'이란 취임 일성과 함께 본격적인 경영행보에 돌입했다.

우리금융지주는 정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임종룡 신임 대표이사를 최종 선임했다고 24일 밝혔다.

취임식에서 임종룡 회장은 최근 금융권이 대내외로 냉혹한 시장환경을 맞이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신뢰받는 우리금융 ▲빠르게 혁신하는 우리금융 ▲경쟁력 있는 우리금융 ▲국민들께 힘이 되는 우리금융 등 4가지 경영 키워드를 제시했다.

임 회장은 우선적으로 집중할 경영 어젠다(Agenda)도 공유했다. 먼저 그는 "조직에 부족하거나 잘못된 관행이 있는 분야는 과감한 혁신을 지속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미래성장 추진력 강화'를 위해 비은행 포트폴리오를 조속히 확대하겠다는 계획도 분명히 했다.

아울러 지주사를 자회사 경영의 응원자로 자리매김 시키겠다며 지주의 새로운 책임과 역할을 주문했다.

임 회장은 "우리금융이 시장과 소비자로부터 기업금융의 명가로 인정받아 왔다"며 "이를 소중한 자산으로 여겨 더욱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기업금융 시장의 강자로 거듭나자"는 당부도 전했다.

우리금융은 이원덕 우리은행장의 후임자를 선정하기 위한 자회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자추위)도 가동했다.

이어 ▲이석태 우리은행 국내영업부문장 ▲강신국 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장 ▲박완식 우리카드 대표 ▲조병규 우리금융캐피탈 대표 등 4명의 롱리스트를 선정했다.

이들 4명은 현재 직무를 수행하면서 '은행장 선정 프로그램'에 의해 평가를 받는다. 5월말 자추위에서 은행장이 최종적으로 선임될 예정이다.

자추위는 '지주는 전략 중심, 자회사는 영업 중심'이라는 경영방침에 맞춰 영업력을 갖춘 행장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임 회장이 오래전부터 준비했던 조직혁신을 본격화하고 미래성장 전략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이라며 "새로 도입한 은행장 선정 프로그램 시행 경험을 토대로 앞으로 회장·은행장·임원 등 경영진 선발을 위한 경영승계프로그램의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