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 서울 24℃

  • 인천 24℃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6℃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2℃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3℃

  • 전주 25℃

  • 광주 23℃

  • 목포 24℃

  • 여수 24℃

  • 대구 25℃

  • 울산 24℃

  • 창원 24℃

  • 부산 25℃

  • 제주 26℃

금융 김주현 금융위원장 "은행·핀테크, '대환대출 인프라' 안착 협조해야"

금융 금융일반

김주현 금융위원장 "은행·핀테크, '대환대출 인프라' 안착 협조해야"

등록 2023.05.12 10:51

차재서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개최된 대환대출 인프라 사전점검 간담회에서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가 순조롭게 안착될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금융위원회 제공김주현 금융위원장이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개최된 대환대출 인프라 사전점검 간담회에서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가 순조롭게 안착될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금융위원회 제공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대환대출 인프라 가동을 앞두고 은행과 핀테크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를 주문했다. 특히 도입 취지를 고려해 소비자에게 부담이 전가되지 않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12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김주현 위원장은 이날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 점검 간담회에 참석해 "금융시장 불확실성을 감안했을 때 이 제도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세심한 관리와 노력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대환대출 인프라 구축 목적이 투명하고 공정한 경쟁을 통해 소비자의 이익을 증진시키기 위한 것임을 명심해달라"며 "과도한 수수료 부담을 소비자에게 지우거나 금융업계의 건전한 영업, 시장 안정을 저해하는 행태가 나타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강조했다.

이에 은행장과 플랫폼사 대표는 소비자의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향후에도 당국과 적극 협조하고 인프라를 보완하겠다고 화답했다.

오는 31일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가 가동되면 소비자는 53개 금융사에서 받은 대출을 영업점 방문 없이 낮은 금리로 갈아탈 수 있다. 금융회사는 경영전략, 플랫폼 경쟁력 등을 고려해 제휴 플랫폼을 선택하고, 신규 상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의 운영 상황을 예의주시하며 보완 사항을 점검할 것"이라고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