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0일 토요일

  • 서울 25℃

  • 인천 25℃

  • 백령 23℃

  • 춘천 23℃

  • 강릉 27℃

  • 청주 25℃

  • 수원 24℃

  • 안동 23℃

  • 울릉도 23℃

  • 독도 23℃

  • 대전 23℃

  • 전주 25℃

  • 광주 23℃

  • 목포 24℃

  • 여수 23℃

  • 대구 24℃

  • 울산 24℃

  • 창원 24℃

  • 부산 24℃

  • 제주 26℃

산업 EU,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조건부 승인'···합병 급물살

산업 항공·해운

EU,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조건부 승인'···합병 급물살

등록 2024.02.13 20:33

수정 2024.02.13 20:50

김다정

  기자

유럽연합(EU) 경쟁당국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합병에 대해 조건부 승인 결론을 내렸다.유럽연합(EU) 경쟁당국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합병에 대해 조건부 승인 결론을 내렸다.

유럽연합(EU) 경쟁당국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기업결합을 승인했다. 이로써 대한항공은 2021년 1월 국내외 경쟁당국에 기업결합 심사를 신청한 이래 미국 한 곳을 제외한 13개 나라로부터 승인을 얻었다.

13일 연합뉴스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날 EU 집행위원회(EC)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신고 결과를 공개했다.

EC의 이번 결정은 대한항공 측 시정조치안 이행을 전제로 한 '조건부 승인'이다.

앞서 대한항공은 아시아나항공의 화물사업 부문 매각과 유럽 4개 도시 노선의 운수권, 슬롯(공항 이착륙 횟수) 일부 이전 등을 담은 시정조치안을 제시했다.

대한항공은 2021년 1월 EU와 기업결합 사전 협의 절차에 착수했고, 작년 1월 정식 신고서를 냈다. 또 작년 11월엔 여객·화물 사업 경쟁 제한을 둘러싼 EU 측 우려를 완화하고자 슬롯 이전 등 계획을 제시하기도 했다.

조건부 승인이 떨어짐에 따라 대한항공은 아시아나항공 화물사업 부문 매각 입찰과 매수자 선정 등 최종 승인을 받기 위한 절차에 착수한다. 업계에선 대한항공이 늦어도 10월 전까지 매각 준비를 마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실질적인 거래는 RU의 최종 승인 이후 진행된다.

여객 사업의 경우 신규 진입 항공사로 지정된 티웨이항공이 하반기부터 인천발(發) 파리·로마·바르셀로나·프랑크푸르트 4개 유럽 노선에 순차적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이는 EU가 양사 통합에 따라 경쟁 제한 우려를 제기한 노선이다. 대한항공이 추후 국토교통부에 4개 노선의 운수권 일부를 반납하면 국토부가 이를 재분배한다. 슬롯(공항 이착륙 횟수) 이전도 항공사 간 협의를 거쳐 이뤄진다.

EU의 심사 문턱을 넘어서면서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기업결합은 미국 경쟁당국의 승인만 남겨 놓게 됐다.

대한항공은 미국과의 협상에 속도를 높임으로써 기업결합 심사를 완전히 끝내는 데 신경을 쏟는다는 방침이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