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30일 목요일

  • 서울 17℃

  • 인천 17℃

  • 백령 15℃

  • 춘천 14℃

  • 강릉 19℃

  • 청주 17℃

  • 수원 17℃

  • 안동 16℃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16℃

  • 전주 18℃

  • 광주 17℃

  • 목포 17℃

  • 여수 18℃

  • 대구 19℃

  • 울산 17℃

  • 창원 18℃

  • 부산 17℃

  • 제주 18℃

금융 금융위, H지수 ELS 손해규모 "상반기 만기 10조 중 5조"

금융 금융일반

금융위, H지수 ELS 손해규모 "상반기 만기 10조 중 5조"

등록 2024.02.23 19:16

이수정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이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진행된 '제413회 국회(임시회) 제5차 본회의 경제 분야에 관한 대정부질문'에서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이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진행된 '제413회 국회(임시회) 제5차 본회의 경제 분야에 관한 대정부질문'에서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강민석 기자 kms@newsway.co.kr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홍콩H지수(항셍중국기업지수) 기초 주가연계증권(ELS) 대규모 손실과 관련, 올해 상반기 만기 도래분 10조원 중 5조원가량은 손해가 날 것으로 본다고 23일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 경제분야 대정부질문에서 더불어민주당 오기형 의원이 '올해 상반기 만기가 도래하는 ELS가 약 10조원 정도인데 반 정도인 5조원은 부실이 날 것으로 예상하지 않느냐'고 묻자 "추세에 따라 다르지만 반 정도 손해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답했다.

김 위원장은 "지금 금융감독원에서 (피해 관련) 1차 조사를 한 번 나갔고 2차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그것과 병행해 민원이 많이 제출되기 때문에 민원 사항에 대해 별도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종합적으로 조사 결과가 나오면 그것을 바탕으로 필요한 조치를 하겠다"고 "배상 문제뿐 아니라 필요한 제도를 개선하겠다"고 덧붙였다.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부실 정리가 늦어진다는 지적에는 "어려운 상황에서 심리까지 한꺼번에 불안해지면 정상적인 것까지 어려워지는 문제가 있어 굉장히 민감한 상황"이라며 "심리가 악화하는 것을 막기 위해 (늦어진) 그런 것은 맞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언론에서 보도가 많이 되지 않았지만 PF사업 중 부실한 경우는 알게 모르게 정리되고 있고, 이번에 태영과 관련해서도 부동산PF의 여러 제도 개선 방안을 내부적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