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2일 월요일

  • 서울 14℃

  • 인천 16℃

  • 백령 13℃

  • 춘천 13℃

  • 강릉 11℃

  • 청주 15℃

  • 수원 15℃

  • 안동 13℃

  • 울릉도 14℃

  • 독도 14℃

  • 대전 15℃

  • 전주 16℃

  • 광주 16℃

  • 목포 15℃

  • 여수 15℃

  • 대구 15℃

  • 울산 13℃

  • 창원 15℃

  • 부산 14℃

  • 제주 14℃

부동산 3가구 줍줍에 대기 인원만 시간당 9000명···'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부동산 분양

3가구 줍줍에 대기 인원만 시간당 9000명···'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등록 2024.02.26 12:17

장귀용

  기자

최대 20억원 시세차익 기대에 청약 수요자들 몰려전용 34‧59‧132㎡ 각각 1가구씩 총 3가구 무순위29일 발표···"자금전략 중요" 중도금‧전세 대출 안 돼

26일 무순위 청약을 실시한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에는 평균 접속대기 9000명 수준의 예비청약자들이 몰렸다. 사진=청약홈 홈페이지 갈무리26일 무순위 청약을 실시한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에는 평균 접속대기 9000명 수준의 예비청약자들이 몰렸다. 사진=청약홈 홈페이지 갈무리

서울 강남구 개포동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가 계약취소로 나온 3가구에 대한 무순위청약을 실시한다. 최대 20억원대의 시세차익이 발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면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전문가들은 중도금대출과 전세대출이 안 되기 때문에 자금조달전략을 잘 짜야 한다고 조언했다.

26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계약취소분 3가구 무순위 청약이 이날 오전 9시부터 시작됐다. 이번 무순위 청약은 ▲전용 34㎡ 1가구 ▲전용 59㎡ 1가구 ▲전용 132㎡ 1가구 등 총 3가구가 대상이다. 당첨자 발표는 29일이다.

시작부터 예비 청약자들이 몰린 청약홈 홈페이지는 접속부터 쉽지 않았다. 오전 11시까지 접속 대기인원이 9000명 수준을 유지하면서 최소 4분은 기다려야 청약 화면에 도달할 수 있었다.

이번 무순위 청약에 이처럼 많은 예비 청약자들이 몰린 것은 분양가 때문이다. 2020년 7월 최초 분양당시 가격이 적용돼 시세보다 저렴하게 분양가가 책정됐다.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의 분양가는 ▲전용 34㎡ 6억5681만원 ▲전용 59㎡ 12억9078만원 ▲전용 132㎡ 21억9238만원으로 책정됐다.

실거래가격과 비교하면 전용 59㎡는 7억~9억, 전용 132㎡는 약 29억원의 시세차익이 기대된다.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전용 132㎡은 지난달 49억원에 거래됐다. 전용 59㎡는 지난해 12월 22억198만원에 거래됐다.

법 개정으로 실거주의무와 전매제한에서 자유로워진 것도 인기의 요인으로 꼽힌다. 이번 무순위청약은 청약통장 보유 여부나 세대주, 거주지, 수택 보유 여부와 상관없이 신청할 수 있다.

전문가들은 확실한 자금조달 전략을 세우지 않으면 낭패를 볼 수 있다고 조언한다. 이 단지는 3월8일까지 계약금(10%)을 내야 한다. 잔금도 3달 안에 마련해야 한다. 잔금일은 6월7일이다. 준공승인이 나지 않은 탓에 주택담보대출과 전세대출도 받을 수 없다.

업계관계자는 "청약에 당첨됐다가 계약을 하지 않으면 향후 10년 간 청약 기회를 잃게 된다"면서 "시세차익만 생각하다가 낭패를 볼 수 있는 만큼 자금조달전략을 잘 짜서 청약에 도전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