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1일 일요일

  • 서울 27℃

  • 인천 27℃

  • 백령 27℃

  • 춘천 28℃

  • 강릉 30℃

  • 청주 29℃

  • 수원 27℃

  • 안동 29℃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8℃

  • 전주 30℃

  • 광주 29℃

  • 목포 28℃

  • 여수 28℃

  • 대구 28℃

  • 울산 28℃

  • 창원 28℃

  • 부산 28℃

  • 제주 27℃

IT 드래곤플라이-셀바스AI, AI 디지털 치료기기 고도화 위해 '맞손'

IT 게임

드래곤플라이-셀바스AI, AI 디지털 치료기기 고도화 위해 '맞손'

등록 2023.06.01 14:55

강준혁

  기자

드래곤플라이와 셀바스AI가 디지털 치료기기 사업에 협력한다. 양사는 각 사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디지털 치료기기에 AI 도입을 앞당긴다는 계획이다.

드래곤플라이는 인공지능 전문기업 셀바스AI와 디지털 치료기기와 관련 플랫폼 개발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드래곤플라이는 팬데믹 기간 동안 고도의 디지털화가 만든 사회 문화적인 변화에 발맞춰 AI가 만들어 낼 변화와 생산성 혁신에 주목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반적인 디지털 치료기기 산업에 대한 파트너십을 맺어 보험과 병원 등의 유관기관에서 하나의 플랫폼을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발할 계획이다. 양사가 보유하고 있는 네트워크와 전략적 파트너사를 활용해 ▲프로젝트 기획 ▲개발 계획 ▲서비스 전략 수립 등 공동의 이익을 위한 전략적 협업 관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현재 드래곤플라이에서 탐색 임상 진행 중인 게임형 디지털 치료기기 '가디언즈DTx(가칭)'는 게임 형태의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만 7세~12세 ADHD(주의력 결핍 과잉 행동장애) 환아를 대상으로 치료하는 애플리케이션이다.

드래곤플라이는 올해 열린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 2023)'에 참가해 자사에서 개발 중인 디지털 치료기기 '가디언즈DTx'를 공식적인 첫선을 보였다. 그간 참가 이력이 없던 국내 게임 개발사가 최초로 참여한다는 소식에 집중 조명을 받았고 여러 유관 기업과 접촉을 이어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면서 셀바스 AI와 업무협약을 진행하게 됐다.

셀바스AI는 지난 25년간 딥러닝 기술 기반의 음성인식(STT), 음성합성(TTS) 등 국내 최고 수준 '인간-컴퓨터 상호작용'(HCI, Human Computer Interaction) 기술력을 보유한 국내 1호 AI 코스닥 상장 기업이다. 셀바스AI는 최근 컴투스 계열사인 메타버스 전문기업 컴투버스와 메타버스 관련 협업 등을 통해 신규 사업 모델을 늘려가고 있다.

특히, 회사에서 서비스 중인 AI 질환 발병 확률 예측 제품 '셀비 체크업(Selvy Checkup)'은 맞춤형 의료 서비스 영역을 확대를 위해 지속해서 발굴에 힘쓰고 있다. 셀비 체크업은 보험사, 검진센터에 질환 발병 확률 예측 데이터 제공 형태에서 건강기능식품 기업, 생활문화 기업, 마이데이터 사업자와의 협업으로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에 접목하는 형태로 진화하고 있다.

원명수 드래곤플라이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AI 기술을 적용한 디지털 치료기기 개발에 그치지 않고, 제품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서비스 영역의 폭을 넓혀 다각도로 모색해 나갈 것이다"며 "지난 KIMES 참가 이후 많은 기업이 관심을 보이며 직접적인 문의가 쇄도함에 따라 다양한 기업과 긴밀히 소통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추후 최적화된 디지털 치료기기를 위한 초격차 기술을 확보해 나가며 ADHD 환아들에게 적합한 치료제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윤상원 셀바스AI 헬스케어 사업대표는 "그 동안의 셀비 체크업이 질환 발병 확률 예측에 집중했다면 앞으로는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로 활용 가치를 높이는 방향으로 진화해 나가고 있다"면서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한 의료용 디지털 치료 서비스와의 접목도 그 일부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질병의 예측‧분석, 진단, 치료, 그리고 예후 관리까지 전주기 건강관리에 활용 가능한 AI 헬스케어 서비스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고 힘줘 말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