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9일 금요일

  • 서울 23℃

  • 인천 24℃

  • 백령 22℃

  • 춘천 22℃

  • 강릉 27℃

  • 청주 24℃

  • 수원 24℃

  • 안동 23℃

  • 울릉도 24℃

  • 독도 24℃

  • 대전 23℃

  • 전주 24℃

  • 광주 24℃

  • 목포 23℃

  • 여수 24℃

  • 대구 25℃

  • 울산 25℃

  • 창원 25℃

  • 부산 24℃

  • 제주 24℃

산업 LS전선, '해저 케이블 기술 유출 의혹' 촉각···"위법 확인 시 책임 물을 것"

산업 전기·전자

LS전선, '해저 케이블 기술 유출 의혹' 촉각···"위법 확인 시 책임 물을 것"

등록 2024.06.14 16:44

차재서

  기자

강원도 동해시 LS전선 HVDC 전용 공장 전경. 사진=LS전선 제공강원도 동해시 LS전선 HVDC 전용 공장 전경. 사진=LS전선 제공

LS전선의 해저 케이블 기술 유출 의혹이 불거지자 경찰도 대대적인 수사에 착수했다. 회사 측은 위법 사항 확인 시 관련 업체에 민형사상 책임을 묻겠다는 방침이다.

14일 LS전선 측은 설명자료를 통해 "20년간 해저케이블 공장과 연구개발(R&D) 등에 약 1조원을 투자해왔다"면서 "기술 유출이 사실이라면 회복하기 어려운 손해를 입어 피해가 막대하다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LS전선은 "500kV(킬로볼트)급 초고압직류송전(HVDC) 해저케이블은 국가핵심기술"이라며 "제조 기술과 설비 관련 사항이 다른 국가로 유출되면 국가 안보와 국민 경제 발전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고 우려했다.

경기남부경찰청 산업기술안보수사대는 최근 부정경쟁방지법 위반 등 혐의로 케이블 제조업체 A사와 건축 설계업체 B사 관계자를 조사 중이다.

경찰은 B사가 LS전선의 케이블 공장 건설을 맡았던 시기 고전압 해저케이블 기술을 확보해 A사에 넘겼는지를 들여다보고 있다.

해저케이블은 바다 속에 설치하기 때문에 이음새를 최소화하는 게 중요하다. 때문에 수십-수백 km의 장조장으로 생산하며, 무게가 수천톤에 이른다.

LS전선은 "장조장 케이블을 제조하기 위해선 수직 연합기와 턴테이블 등의 특수 설비가 필요하며, 중량으로 인해 도로로 이송할 수가 없기 때문에 선박을 활용해야 한다"면서 "공장에서 항구까지 이송하는 방법에 대한 설계도 보안사항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런 특성으로 인해 후발 업체의 시장 진입 장벽이 높을 수밖에 없고, 전세계적으로도 초고압 해저케이블 생산 업체가 LS전선을 포함해 6곳에 불과하다"며 "해저케이블 공장 구조와 설비 배치 등은 일반적으로 공개되는 정보가 아니며, 해외 5개사도 핵심적인 기술로 관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각자 기술을 개발해 적용하는 만큼 주요 해저케이블 제조사의 공장은 서로 다른 레이아웃(공장 배치)을 갖고 있다"면서 "해저케이블 공장 설계는 특수 설비의 하중, 배치, 수량 등을 포함하기 때문에 경쟁사 공장을 설계하면 기술 유출 위험이 있다"고 주장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