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6℃

  • 인천 16℃

  • 백령 12℃

  • 춘천 20℃

  • 강릉 25℃

  • 청주 17℃

  • 수원 15℃

  • 안동 20℃

  • 울릉도 17℃

  • 독도 17℃

  • 대전 20℃

  • 전주 20℃

  • 광주 23℃

  • 목포 19℃

  • 여수 22℃

  • 대구 24℃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4℃

  • 제주 19℃

부동산 현대건설, 불가리아 원자력발전소 건설 공사 수주 눈앞

부동산 부동산일반

현대건설, 불가리아 원자력발전소 건설 공사 수주 눈앞

등록 2024.02.25 11:02

서승범

  기자

현대건설이 불가리아 원자력발전소 건설 공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사진=장귀용 기자현대건설이 불가리아 원자력발전소 건설 공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사진=장귀용 기자

현대건설이 불가리아 원자력발전소 건설 공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25일 연합뉴스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현대건설은 23일(현지시간) 코즐로두이 원전 공사의 입찰 자격 사전심사(PQ)를 단독으로 통과하고, 불가리아 의회 승인을 받았다.

이 프로젝트는 불가리아 수도 소피아에서 북쪽으로 200km 떨어진 코즐로두이 원전 단지에 2200MW(메가와트)급 원전 2기를 추가로 신설하는 공사다.

최종 계약자 선정은 발주처인 불가리아원자력공사(KNPP NB)와 협상을 완료한 4월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코즐로두이 원전은 1969년부터 시공된 불가리아 최초의 원자력발전소다. 현지 전력 생산의 33%를 책임지고 있다. 1∼4호기는 노후화 문제로 폐쇄됐고, 현재 러시아에서 개발된 가압경수로형 모델 5∼6호기가 운영 중이다.

이번에 신규 건설이 확정된 7∼8호기엔 AP1000 노형이 적용된다. 2035년까지 가동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현대건설 측은 "코즐로두이 원전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이 대한민국 원자력 산업의 재도약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