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4℃

  • 인천 11℃

  • 백령 11℃

  • 춘천 15℃

  • 강릉 20℃

  • 청주 15℃

  • 수원 12℃

  • 안동 14℃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6℃

  • 전주 14℃

  • 광주 14℃

  • 목포 12℃

  • 여수 15℃

  • 대구 18℃

  • 울산 15℃

  • 창원 17℃

  • 부산 16℃

  • 제주 13℃

KT 검색결과

[총 2,414건 검색]

상세검색

KT·LGU+, 외국인 보는 지도에만 '일본해' 표기

통신

[단독]KT·LGU+, 외국인 보는 지도에만 '일본해' 표기

KT와 LG유플러스가 외국인 관광객이 로밍 등을 위해 주로 찾는 글로벌 홈페이지에서만 '일본해' 표기된 지도를 사용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해외에서 동해나 독도를 일본해와 다케시마로 오인해 적는 표기가 늘어나는 만큼, 우리 기업들부터 이를 바로잡는 노력이 이뤄져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23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KT와 LG유플러스는 글로벌 홈페이지에서 매장을 안내하는 데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한 지도 정보를 사용해왔다. 우리

KT, '책임감 있는 AI 센터' 신설···"안전한 AI 제공"

통신

KT, '책임감 있는 AI 센터' 신설···"안전한 AI 제공"

KT는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AI 기술을 제공하기 위해 책임감 있는 인공지능 센터(Responsible AI Center, RAIC)'를 신설한다고 23일 밝혔다. RAIC는 AI 기술의 잠재적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한 연구를 수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안전성, 투명성, 개인정보보호 등 AI가 악용될 수 있는 분야에서 위험 수준에 대한 관리 체계를 구축한다. 사내 적용 중인 AI 윤리원칙도 고도화해 실무에서 즉시 이행 가능한 수준의 지침으로도 제작할 예정

KT스카이라이프, 10년 만에 BI 변경

통신

KT스카이라이프, 10년 만에 BI 변경

KT스카이라이프가 고객과의 최접점에 있는 상품·마케팅 혁신을 위해 BI(Brand Identity, 브랜드 정체성)를 개편한다. 국내 유일의 위성방송사인 스카이라이프는 'Connect for Happy Life(언제, 어디서나 고객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주는 브랜드)'라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앞세워 상품·마케팅 브랜드 정립에 나섰다고 23일 밝혔다. 모던하고 미니멀한 산세리프체에 신뢰와 혁신, 활력의 이미지를 표현할 수 있는 컬러풀 그린 색상을 적용하여 이전의 B

KT, 최대주주 변경 심사 신청···현대차그룹, 1대 주주 초읽기

통신

KT, 최대주주 변경 심사 신청···현대차그룹, 1대 주주 초읽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KT의 최대주주가 된 현대차그룹에 대해 공익성 심사에 돌입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KT는 이날 오후 5시경 전기통신사업법에 따라 과기정통부에 기간통신사업자 최대주주 변경에 따른 공익성 심사를 신청했다. 이번 심사 신청은 KT의 1대 주주였던 국민연금이 지난달 20일 지분 일부를 매각하면서 최대주주가 현대차그룹(현대차 4.75%·현대모비스 3.14%)으로 변경됐기 때문이다. 전기통신사업법상 기간통신사업자는 최대주주

"개인 비서부터 서비스 상담사까지"···AI로 그린 통신 청사진

통신

[르포]"개인 비서부터 서비스 상담사까지"···AI로 그린 통신 청사진

조만간 통신 서비스 전반에 인공지능(AI)이 탑재된 시대가 도래할 전망이다. 17일 개막한 '월드IT쇼2024(이하 WIS2024)에 참가한 통신사들은 각자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양한 AI 서비스를 내놨는데, 새로운 시대에 대한 기대감에 이곳을 찾은 관람객들로 문정성시를 이뤘다. SK텔레콤(이하 SKT)과 KT는 이날부터 오는 19일까지 서울시 강남구 코엑스에서 진행되는 WIS2024에 부스를 마련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정보통신

비용 절감은 과제로···통신사 해법은 'PAA·AICC'

통신

[AI 인재 쟁탈전]비용 절감은 과제로···통신사 해법은 'PAA·AICC'

이동통신 3사가 유·무선 통신 사업의 한계에 따른 수익성 악화에 연일 고심이 깊어져 가는 상황이다. 이에 각 통신사들은 저마다 해법을 꺼내 들고 있는데, 공통점은 결국 '인공지능(AI)'이다. 이들은 풍부한 통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비서(PAA)나 AI 콜센터(AICC)를 도입, 갈수록 커지는 비용 부담을 덜어낸다는 방침이다. '역성장 위기'에 고심 빠진 통신3社…비용 절감 '숙제' 지난해 이들 통신사의 실적을 살펴보면, 모두 예년보다 아쉬운

AI도 사람이 '핵심'···통신3사, 인재 영입 불붙었다

통신

[AI 인재 쟁탈전]AI도 사람이 '핵심'···통신3사, 인재 영입 불붙었다

이동통신 3사가 미래 신사업 먹거리로 점찍은 인공지능(AI) 인재 영입에 열을 올리고 있다. 날로 커지는 AI 산업 전문가들을 미리 확보, 빠르게 성장하기 위한 안배다. 최근 들어서는 기업의 수장들이 직접 나서는 적극적인 행보도 보여주고 있다. 수장까지 나서 "AI 인재 모십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지난 13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포시즌스 호텔에서 AI 분야의 글로벌 인재들과 미래 비전을 공유하는 행사를 직접 주관했다. 이날

KT, WIS 2024서 차세대 인공지능 통신 기술 공개

통신

KT, WIS 2024서 차세대 인공지능 통신 기술 공개

KT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월드IT쇼 2024(이하 WIS 2024)에서 전시부스를 마련해 차세대 인공지능 통신 기술(AICT)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KT는 'AICT Company, KT'를 주제로 학교, 일터 등 고객이 일상생활 속에서 체험하는 AICT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시부스 입구에는 인공지능 디지털 전환(AX)를 주제로 스페셜 존을 마련했다. 이 존에서 KT는 LLM 기반 챗봇 서비스를 제공하는 'A

역대급 실적 쓴 '밀리의서재'...'친정' KT 효과 제대로 봤다

인터넷·플랫폼

역대급 실적 쓴 '밀리의서재'...'친정' KT 효과 제대로 봤다

지난해 역대 최고 실적을 낸 독서 플랫폼 '밀리의서재'가 모회사인 KT와의 시너지를 위해 다방면으로 논의 중이다. 특히 본격적인 성장을 이어가고자 새로운 대표 선임과 AI 본부 신설 등 다양한 변화를 꾀하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밀리의서재는 지난달 박현진 전 지니뮤직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창업주인 서영택 전 대표는 밀리의서재를 창업한지 약 8년 만에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게 됐다. 경영에 손을 뗀 서 전 대표는 회사 자문

비용 절감 나선 통신3사···AI로 고객 응대

통신

비용 절감 나선 통신3사···AI로 고객 응대

'탈통신'을 외치는 이동통신 3사가 AICC(AI Contact Center, AI컨택센터) 영역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고객센터가 AI 기술을 도입하면 운영 등 비용 절감과 업무 효율에 큰 효과를 볼 것으로 본다. 9일 업계에 따르면,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각광받는 AI를 도입한 AICC가 통신 3사의 눈에 들었다. AICC는 AI 기반의 고객센터 솔루션으로 단순 반복 업무가 많은 고객 상담 업무에 학습된 인공지능을 활용해 서비스 만족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