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1일 화요일

  • 서울 16℃

  • 인천 16℃

  • 백령 13℃

  • 춘천 16℃

  • 강릉 12℃

  • 청주 17℃

  • 수원 15℃

  • 안동 15℃

  • 울릉도 13℃

  • 독도 13℃

  • 대전 15℃

  • 전주 16℃

  • 광주 14℃

  • 목포 16℃

  • 여수 17℃

  • 대구 16℃

  • 울산 15℃

  • 창원 17℃

  • 부산 15℃

  • 제주 16℃

이슈플러스 발전·에너지 사업 확장으로 대기업 계열사 7곳 증가

이슈플러스 일반

발전·에너지 사업 확장으로 대기업 계열사 7곳 증가

등록 2023.08.08 10:30

김선민

  기자

최근 3개월간 대규모기업집단이 발전·에너지 관련 회사 10곳을 인수하거나 신설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공정거래위원회는 8일 최근 3개월간 '대규모기업집단 소속 회사 변동현황(5∼7월)'을 발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지난달 31일 기준 대규모기업집단은 81개, 그 소속 회사(계열사)는 3천83개다. 약 3개월 전인 지난 5월 1일보다 계열사가 7개 늘었다. 회사설립(신규 32개사·분할 7개사)·지분 취득(10개사) 등으로 66개사가 계열 편입되고, 청산 종결(16개사)·흡수합병(12개사) 등으로 59개사가 제외됐다.

신규 편입 회사가 많은 그룹은 유진(13개사), 한화(9개사), 포스코(6개사) 순이며, 제외된 회사가 많은 그룹은 삼표(20개), SM(5개), 고려에이치씨(4개), 아이에스지주(4개) 순이다.

특히 발전 및 에너지 사업을 확장하기 위한 회사 설립과 지분 인수가 활발하게 이뤄졌다고 공정위는 설명했다.

LG는 폐목재 등으로 에너지를 생산하는 바이오매스 발전업체인 티더블유바이오매스에너지를 신설했다. 농심은 수소연료 발전업체인 밀양수소발전을 지분취득으로 인수했다. 한화는 해상풍력 발전사업을 위한 신안우이해상풍력, RE100 사업추진을 위한 알이100솔라팩토리1호를 신설했다.

오씨아이 소속 회사인 옛 오씨아이는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을 위해 사명을 오씨아이홀딩스로 변경하고, 화학제품 제조·판매 사업체인 오씨아이를 분할 설립했다. 동국제강 소속회사인 옛 동국제강은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위해 사명을 동국홀딩스로 변경하고, 열연사업체인 동국제강과 냉연사업체인 동국씨엠을 분할 설립했다.

SM 4개사, 고려에이치씨 4개사, 삼표 20개사는 친족 독립 경영이 인정돼 각 기업집단 계열사에서 제외됐다. 소속 회사가 가장 많은 기업집단은 SK로, 201개사를 거느리고 있다. 다음으로 카카오(144개사)와 한화(103개사) 순으로 소속 계열사가 많았다.

대우조선해양은 그룹이 한화에 인수되면서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 및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에서 제외됐다.
a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