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4일 일요일

  • 서울 27℃

  • 인천 26℃

  • 백령 23℃

  • 춘천 24℃

  • 강릉 21℃

  • 청주 25℃

  • 수원 26℃

  • 안동 23℃

  • 울릉도 22℃

  • 독도 22℃

  • 대전 25℃

  • 전주 26℃

  • 광주 24℃

  • 목포 25℃

  • 여수 24℃

  • 대구 23℃

  • 울산 23℃

  • 창원 24℃

  • 부산 21℃

  • 제주 24℃

CRMA 검색결과

[총 5건 검색]

상세검색

산업부, 'EU 핵심원자재법' 발효 앞두고 국내기업 영향 점검

일반

산업부, 'EU 핵심원자재법' 발효 앞두고 국내기업 영향 점검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오전 세종시 산업연구원에서 '공급망 및 기후 에너지 통상 관련 유관기관 회의'를 열고 최근 유럽연합(EU)의 관련 입법 동향과 국내 기업에 미치는 영향 등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회의에는 한국무역협회,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한국능률협회컨설팅 등 유관기관과 산업연구원, 대외경제정책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등 연구기관, 법무법인 태평양 등이 참석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앞서 EU

K배터리, 중국과 아슬아슬 '줄타기'···정치적 리스크 '살얼음판'

에너지·화학

K배터리, 중국과 아슬아슬 '줄타기'···정치적 리스크 '살얼음판'

미국 중심의 공급망 재편이 진행되는 와중에 국내 배터리 업계는 오히려 중국 기업과 '합종연횡'을 이어가는 추세다. 제조사뿐만 아니라 소재 기업까지 발 벗고 나서고 있다. 배터리 핵심광물에 대한 중국 의존도가 높은 탓이다. 정확히는 제련된 광물을 중국에서 들여오는 것인데 미·중 패권 전쟁이 격화되면서 국내 기업이 느끼는 정치적 리스크가 크게 작용할 전망이다. LG에너지솔루션과 SK온은 양극재 핵심소재를 확보하기 위해 나섰다. LG에

EU "원자재 의존도 줄여라"···CRMA 韓득실 따져보니

에너지·화학

[NW리포트]EU "원자재 의존도 줄여라"···CRMA 韓득실 따져보니

유럽연합(EU)이 '유럽판 IRA'로 평가되는 핵심원자재법(Critical Raw Materials Act, 이하 CRMA)과 탄소중립산업법(Net-Zero Industry Act) 초안을 발표했다. 중국 등 특정국에 대한 공급망 의존도를 줄이고 유럽 투자 확대를 통해 안정적인 원자재 조달을 목적으로 한다. 다만 IRA(인플레이션감축법)은 미국 내 생산을 유도해 보조금 혜택을 제공하는 식이나, 이번 법안은 역외 기업 차별조항을 명시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법안 성격이 IR

"유럽판 IRA 온다"···K-배터리 촉각

에너지·화학

"유럽판 IRA 온다"···K-배터리 촉각

유럽이 핵심원자재법(CRMA)을 발표한다. 자국 우선주의 성격 탓에 '유럽판 IRA(인플레이션 감축법)'로 불리는 법안이다. 원자재 수급망 개선을 위해 관련 법안을 추진하면서 국내 기업에 미치는 영향에 관심이 쏠린다. 특히 IRA 도입으로 글로벌 완성차 기업과 합종연횡을 진행 중인 배터리 기업에 호재가 발생할지가 최대 관심사다. 13일 로이터 등 외신에 따르면 유럽은 14일(현지시간) CRMA 초안을 공개한다. 유럽은 유럽 중요 원자재 위원

美·EU 동시 압박···'자국 보호주의' 기조 속 韓 눈치싸움

전기·전자

美·EU 동시 압박···'자국 보호주의' 기조 속 韓 눈치싸움

세계적인 자국 우선주의와 보호무역 기조 속에서 국내 기업들의 셈법이 복잡해지고 있다. 한국의 핵심 업종인 반도체·배터리 업계를 향한 미국과 유럽연합(EU)의 '동시 압박'이 거세진 탓이다. 1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유럽연합(EU)은 오는 14일(현지시간) 핵심원자재법(CRMA) 초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EU가 발표할 CRMA 법안에는 EU 내 주요 원자재 조달 비율을 높이고 탄소중립을 강화하는 내용이 담길 것으로 보인다. 역내에서 최소 10

+ 새로운 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