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하이닉스, 원가율 상승이 '발목' 잡았다···수익성 부담 껑충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양사 매출원가율 60%대 진입···상승폭 커져
주요 원자재 가격 오르는데 평균판매단가↓
D램 재고조정···내년까지 수익성 압박 지속

이미지 확대thumbanil
국내 '투톱' 반도체 업계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3분기 수익성이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글로벌 인플레이션에 따라 원자재 가격이 상승한 탓이다. 내년 상반기까지 수익성 압박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양사의 부담은 나날이 심화하는 모습이다.

2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올해 3분기 매출원가율은 각각 62.6%, 64.7%다.

기업별로 보면 삼성전자의 3분기 매출원가율은 전 분기 대비 2.7%포인트(p),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는 4.9%포인트 상승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매출액 76조7817억원, 매출원가 48조722억원을 거뒀다.

삼성전자의 3분기 매출원가율이 오른 이유는 반도체 주요 원재료 중 하나인 웨이퍼 가격 상승과 메모리반도체 평균판매단가(ASP) 하락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집적회로(IC)를 제작하기 위한 핵심 재료인 웨이퍼는 반도체를 만드는 토대가 되는 얇은 판이다.

SK하이닉스는 매출원가율 상승폭이 더 심했다. SK하이닉스의 3분기 매출원가율은 전년 동기 대비 14.1%포인트 높아졌다. 지난 2분기와 비교하면 10.6%포인트 올랐다. SK하이닉스의 올해 3분기 매출액은 10조9829억원, 매출원가는 7조1102억원이었다.

통상 3분기는 계절적 성수기임에도 불구하고 D램과 낸드의 평균판매단가가 전 분기보다 약 20%가량 하락했다.

기업 입장에선 매출원가가 늘어나면 매출원가율도 덩달아 높아지기 때문에 수익성이 낮아질 수밖에 없다. 즉 고객에게 판매한 금액(매출)보다 제품을 만들기 위해 투입한 비용(원가)이 적을수록 더 많은 수익을 낼 수 있다는 의미다.

양사의 매출총이익률도 급격하게 낮아졌다. 양사 모두 전 분기 40%대였던 매출총이익률이 올해 3분기 30%대를 기록했다.

삼성전자의 올해 9월 말 매출총이익률은 37.4%로 전년 동기 대비 2.6%포인트 떨어졌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4.1%포인트 하락한 35.3%로 집계됐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뿐만 아니라 전 세계 반도체 업계도 3분기 매출액이 줄줄이 감소했다. 대만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는 올해 3분기 D램 매출액이 지난 분기보다 28.9% 감소한 181억9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가장 큰 폭으로 D램 매출 감소가 나타난 것이다. 이는 가전제품 등의 수요가 줄면서 3분기 D램 가격이 전분기보다 10∼15% 감소했기 때문이다.

상위 3개 D램 업체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마이크론의 매출 감소폭이 컸다. 업계 1위 삼성전자의 3분기 매출은 74억달러로 전 분기보다 33.5% 감소했다. 시장 점유율도 43.5%에서 40.7%로 낮아졌다.

2위인 SK하이닉스의 3분기 매출은 지난 2분기보다 25.2% 감소한 52억4200만달러로 집계됐다. 단 시장 점유율은 전 분기(27.4%)보다 1.4%포인트 상승한 28.8%다.

3위 마이크론의 매출 감소세가 가장 적었다. 마이크론의 3분기 매출은 48억900만달러로 2분기보다 23.3% 감소했다. 시장 점유율은 26.4%로 전 분기보다 1.9%p 상승했다.

4분기도 반도체 업계에는 먹구름이 가득하다. 올해부터 시작된 D램 재고조정이 적어도 내년 상반기까지는 계속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면서 향후 반도체 업계들의 수익성 부담이 더 커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올해 4분기 삼성전자의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73% 증가한 77조8871억원을 거둘 것으로 추정된다. 다만 영업이익은 8조495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73% 급감할 전망이다.

SK하이닉스의 4분기 매출액은 46조4409억원, 영업이익은 8조6802억원이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8%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30%가량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윤서영 기자 yunsy@

관련태그

#삼성

#SK

#반도체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