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5일 목요일

  • 서울 14℃

  • 인천 13℃

  • 백령 10℃

  • 춘천 17℃

  • 강릉 19℃

  • 청주 17℃

  • 수원 13℃

  • 안동 16℃

  • 울릉도 15℃

  • 독도 15℃

  • 대전 16℃

  • 전주 15℃

  • 광주 15℃

  • 목포 13℃

  • 여수 16℃

  • 대구 16℃

  • 울산 15℃

  • 창원 17℃

  • 부산 16℃

  • 제주 13℃

이슈플러스 韓 중소기업 중고차 수출 '2위'···러시아 주변국 수출 대폭 증가

이슈플러스 일반

韓 중소기업 중고차 수출 '2위'···러시아 주변국 수출 대폭 증가

등록 2024.02.21 10:05

안민

  기자

사진=연합뉴스 제공사진=연합뉴스 제공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수출 품목 중 자동차 순위가 9위에서 2위로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키르기스스탄과 카자흐스탄 등 러시아 주변국으로의 수출이 대폭 늘었기 때문이다.

2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해 중소기업의 자동차 수출액은 전년보다 57.4% 급증한 49억달러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이 수출하는 자동차는 주로 중고차다.

지난해 자동차 수출액은 전체 수출 품목 중에서 화장품(54억달러)에 이어 2위였다.

중소기업의 자동차 수출 순위는 2021년(26억달러) 9위에서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전쟁이 발발한 2022년(31억달러) 7위로 올라선 데 이어 지난해 2위로 5계단 수직 상승했다.

지난해 중소기업의 자동차 수출국을 보면 키르기스스탄이 전년보다 315.0%나 급증한 9억9천만달러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러시아(7억5천만달러), 요르단(3억8천만달러), 카자흐스탄(3억6천만달러), 리비아(2억9천만달러) 등 순이었다.

특히 키르기스스탄과 카자흐스탄 증가 폭이 컸다.

정부가 우크라이나와 전쟁 중인 러시아에 대한 제재에 나서자 키르기스스탄·카자흐스탄 등 주변국을 통해 러시아로 국내 중고차가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

러시아는 전쟁 이후 글로벌 자동차 회사들이 철수해 자동차 공급이 부족한 상황이다. 현대차도 상트페테르부르크 공장 가동을 중단한 데 이어 최근 러시아 업체에 매각했다.

정부는 지난해 4월부터 러시아와 벨라루스에 대해 '5만달러 초과' 승용차 수출을 통제해왔다. 오는 24일부터는 '배기량 2천cc 초과' 승용차로 제재가 강화된다.

이 경우 러시아에서 인기가 있는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모델인 현대 투싼·싼타페와 기아 쏘렌토·스포티지 등이 수출 금지 대상이 될 수 있다.

정부는 러시아에 대한 수출 통제와 함께 주변국을 통한 우회 수출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어서 앞으로 중소기업의 자동차 수출이 감소할 수 있다고 밝혔다.
ad

댓글